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태풍 '타파' 22일 오후 3시 제주동부 관통
태풍 오기도 전 송당 122㎜ 장대비 내려
22일부터는 시간당 50㎜ 폭우… '요주의'
바람도 순간최대풍속 초속 40m 이상 전망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9.21. 16:39:4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비구름을 잔뜩 머금은 제17호 태풍 '타파'가 제주 동부지역을 관통할 것으로 보인다. 제주와 가장 가까운 시간은 22일 오후 3시다.

 21일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타파는 이날 오후 3시 현재 오키나와 서북서쪽 약 280㎞ 해상에서 시속 19㎞로 북북서진하고 있다. 중심기압은 965hPa, 최대풍속 초속 27m, 강풍반경 350㎞의 강도 '강'의 중형급 태풍으로 성장한 상태다.

 이후 태풍 타파는 제주 방향으로 북진해 22일 오전 9시쯤 서귀포 남남서쪽 약 390㎞ 부근 해상에 위치하겠으며, 같은날 오후 3시쯤에는 제주 동부지역을 관통한 뒤 대한해협을 지나겠다.

 이로 인해 지난 20일부터 비가 내리기 시작한 제주는 21일 오후 4시 현재 제주시 60.4㎜, 산천단 99.5㎜, 남원 46.5㎜, 성산 76.6㎜, 송당 122㎜, 대정 46㎜, 성판악 93㎜의 누적 강수량을 기록하고 있다. 특히 태풍의 영향권에 드는 22일부터는 시간당 50㎜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돼 해안가 침수 및 하천 범람, 시설물 피해 등에 각별한 유의가 필요하겠다. 23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제주 150~400㎜, 산지 600㎜ 이상이다.

 이와 함께 태풍 타파는 최대순간풍속 초속 35~45m의 강한 바람도 몰고 올 것으로 예상돼 건물·공사현장 등에서의 시설물 피해, 농작물 낙과 피해 등에 주의해야겠다.

 아울러 제주도남쪽먼바다에는 태풍특보, 제주도앞바다와 남해서부먼바다에는 풍랑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16~30㎧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고 최대 10m 이상의 매우 높은 물결이 일고 있다.

사회 주요기사
라민우 불법 녹취록 유출·보도 항소심도 유죄 안타까운 생명 놓친 해경의 '부실수사'
"제2공항 전략환경영향평가서 반려하라" 내력 벽기둥 무단 철거에 제주시 긴급 안전조치
"모든 노동자에게 노조할 권리를" 제주 데이트폭력 신고 3년새 440% 폭증
제주서 음란물 무차별 유포 20대 벌금형 "제주 군 장병에 감사편지 보내세요"
양정기 대표,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직장인 94.6% ‘월급 보릿고개’ 경험… 카드로 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

한라에서 백두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