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알릴레오서 김 PB 인터뷰 공개..檢 불편함이 심야조사?"
김지연 기자
입력 : 2019. 10.09. 13:00:3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사진='유시민의 알릴레오 라이브' 유튜브 방송 캡처)

'알릴레오' 방송에 대한 대중의 관심이 뜨겁다. 홍익표 민주당 수석대변인이 전날 유튜브 채널 '알릴레오'에서 김모씨의 인터뷰를 공개한 것을 언급하면서 더욱 관심을 모으고 있다.



홍 대변인은 9일 국회 정론관에서 브리핑을 갖고 '알릴레오'에서 김모씨 인터뷰를 공개한 것을 언급하면서 "그 안에 검찰 조사의 부당함, 일부 검찰과의 유착 관계, 자신의 진술이 사실과 다르게 언론에 보도되고 있는 점을 지적했는데 이런 인터뷰에 대한 검찰의 불편함이 어제 심야 조사로 이어진 것은 아닌지 의심스럽다"고 주장했다.



특히 "(이번 조사는) 다분히 압력성·보복성 조사의 우려가 커 보인다"면서 "검찰은 어떤 절차로 김 PB(프라이빗 뱅커)를 불렀는지, 김 PB의 동의가 있었는지, 조사 자리에 변호인이 동석했는지에 대해 밝혀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검찰이 김 PB에 대한 긴급 조사를 어제 저녁에 진행했다"면서 "저녁 7시부터 밤 11시까지 조사가 진행된 것으로 확인되는데 매우 부적절한 조사가 아닌가 의심을 지울 수 없다"고 말했다.



앞서 김씨는 전날 알릴레오를 통해 공개된 인터뷰에서 정 교수가 사기의 피해자라는 취지로 진술했으며 지난 8월 조 장관의 자택에서 PC 하드디스크를 교체해준 뒤 조 장관으로부터 들은 '고맙다'는 말은 일상적 인사말이었는데 검찰 조사와 언론 보도 등을 통해 사실이 왜곡됐다고 주장했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정갑윤 의원, 윤 총장에 "검찰의 위상 정립을 위해 … OK캐쉬백, '아이더 박보검 패딩' 관련 퀴즈 공개..정…
김정은, 백마 타고 달리는 모습 공개..“계속 잘 살… TV조선 측 "최희준, 구체적인 해임 사유 밝힐 수 없…
'2019 10월 모의고사', 성적 언제 나오나 경찰, 故설리 부검영장신청.."정확한 사인 밝히기 …
김희애 "내 나이 또래는 앞에 나설 수 있는 여성 캐… 가수 구하라, 침묵 깨고 함께 찍은 사진 공개
설리 빈소 비공개, 양정원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故 종현 향한 여전한 그리움, "아직도 눈물이..."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