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 중국시장 성공 모델 이젠 동남아도 노린다
스타상품 통합지원, 경제무역인 통상 네트워크 사업 확대 추진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9. 10.16. 09:50:3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가 중국 시장에서 호응을 얻은 성공 사업모델로 동남아 시장까지 겨냥하고 있다.

제주도는 제주 스타상품 통합지원사업과 제주-중국 경제무역인 통상네트워크 사업 등 올해 시범 추진 과정에서 적극적인 참여와 실질적 수출 증가 등 성과로 이어진 사업들을 대상으로 내년에는 동남아까지 확대 추진할 계획이라고 16일 밝혔다.

제주 스타상품 통합지원사업은 화장품, 식음료 등 2개 분야 ·6개 기업을 대상으로 온·오프라인 집중 마케팅을 실시해 작년대비 최고 700%에 이르는 매출 증가 효과를 거뒀다.

특히 해외 바이어의 지속적인 상담요구 등 제주 스타상품에 대한 좋은 반응을 얻고 있어 추가 성과까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제주-중국 경제무역인 통상네트워크 사업은 기존 개별 사업자 중심의 해외바이어 발굴, 상담 등의 방식에서 벗어나 제주특별자치도가 중국 지방정부(산하 기업협회)와 직접 통상네트워크를 개설하고 상호교류 방문, 박람회 참가, 공동협력사업 추진 등의 방식으로 제주 기업의 해외통상네트워크를 확대하고 수출실적을 유도하는 사업이다.

올해 중국 다롄(5월), 난징시(9월)와 시범운영한 결과 호응을 얻은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또 제주상품의 중국 시장내 오프라인 진출의 창구역할을 담당하는 제주상품 전용 전시판매장 구축사업 등 중국시장 특화모델도 동남아 시장에 확대할 방침이다.

손영준 제주특별자치도 일자리경제통상국장은 “제주도의 통상 네트워크사업 확대를 위해 올 하반기 관련 예산을 반영하고 세부추진계획 등 후속 대책을 수립해 집중 추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도, 소규모 재난취약시설 안전점검단 시범… 제주도, CCTV 스마트 선별관제시스템 적용 확대
코로나19 장기화에 '실외 무더위 쉼터' 대체 운… '진분홍 향연' 한라산 산철쭉 10일 전후 만개
제주신화월드, 스카이 온 파이브 다이닝 디너 … 제주시 드림타워 미디어파사드 눈길
지난달 돼지고기 가격 전년대비 15% 올라 '잠행' 초선 송재호 도대체 어디서 뭐하나
[월드뉴스] 트럼프, 폭력시위에 군동원 강경 대… 제주체육 보조금 '싹뚝'… 국제교류는 전액 삭…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