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2019년 제2차 제주형 예비사회적기업 22곳 지정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9. 10.16. 10:08:3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가 사회적기업 육성을 위해 예비단계부터 적극 지원에 나선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11일 ‘2019년 제2차 제주형 예비사회적기업 지정심사’를 통해 신규 제주형 예비사회적기업 22곳을 지정했다고 16일 밝혔다.

예비사회적기업은 사회적 목적 실현, 영업활동을 통한 수익창출 등 사회적 기업 인증을 위한 최소한의 법적 요건을 갖추고 있으나, 일부 요건을 충족하지 못한 기업을 대상으로 지방자치단체장이 장차 사회적 기업으로 발전시킬 목적으로 지정·육성하는 기업을 일컫는다.

제주도는 지난 8월 12일부터 23일까지 예비사회적기업 공고 및 신청접수절차를 거쳤고, 현장실사 및 심사위원회의 심사를 통해 지난 11일 대상 기업 22곳을 최종 확정했다.

이번 예비사회적기업 지정으로 도내 사회적기업은 총 132개소(예비 70, 인증 52)로 늘어났다.

전년 말 기준 도내 사회적기업은 81개소(예비33, 인증 48)로, 이번 예비사회적기업 지정 등을 통해 올해 도내 사회적기업은 전년대비 51개소(예비 37, 인증 4)가 늘었다.

제주도는 선정된 기업에 대해 3년간 경영역량 강화 컨설팅을 지원할 방침이다. 아울러 일자리 창출 인건비 및 사업개발비 지원, 공공구매 활성화 등 행․재정적 지원을 통해 질적인 성장을 이룰 수 있도록 육성하고, 사회적기업으로 인증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도 관계자는 “사회적경제기업 발굴 및 지원을 통해 취약계층의 자립과 삶의 기반 마련을 위한 안정적인 일자리 확충을 기대한다”며 “제주도를 사회적경제 선도도시 육성해 나가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 재수끝에 '전기차충전서비스 규제특구'로 지… '제주 복지기준' 마련 위해 9개 분야 설정
지역경제 활성화·미래성장동력 확보 중점 투자 행안부 "제주개발공사 부품 국산화, 지방공기업 혁…
제주도의회 '인사·복무 관리' 엉터리 제주시 음식물쓰레기 분리배출 읍면지역 확대
찾아가는 저출산·고령사회 정책 제주 토론회 제주도 자치경찰단 수능 특별교통관리
"아시아 과학단지 리더들 제주에 모인다" 옛 제주지방기상청사 '혁신창업거점'으로 탈바꿈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