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전성태 "제2공항 공론화 예산 예비비 사용 곤란"
행자위 현길호 의원 "근거 있으면 사용 가능한 것 아니냐"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19. 10.16. 11:01:0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자치도 전성태 행정부지사. 한라일보DB

제주자치도 전성태 행정부지사가 제주 제2공항 공론화 추진 예산에 예비비를 투입하는 것에 대해 부정적 입장을 나타냈다.

전 부지사는 16일 시작된 제주자치도의회 행정자치위원회 행정사무감사에 출석, 현길호 의원의 질의에 "예비비의 목적을 검토해야하겠지만 제2공항 공론화 사업비로 예비비를 사용하는 것은 곤란하다"고 밝혔다.

현 의원은 이에 대해 "정부차원에서 공론화 예산을 예비비로 사용한 사례가 있다"면서 "만약 근거가 있으면 가능한 것 아니냐"고 재차 물었다.

한편 원희룡 지사는 지난 10일 기자간담회에서 도의회의 제2공항 공론화 추진에 예산지원을 하지 않겠느냐는 질문에 “구체적으로 답변할 이유가 없다”고 말해 예산지원 불가를 간접적으로 시사한 바 있다.

제2공항 공론화에는 3억6천만 원에서 4억 원이 필요할 것으로 예상된다. 제주도의회에는 10월 기준 2천만 원가량이 사무경비 예산으로 남아있는 상태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이석문 "평가-대학 선발 방식 분리 논의하자" 국회 행안위 민주당 의원 자치경찰제 제주 현장방…
제주도 무형문화재 4종목 보유자 인정 고시 제주4·3사건 유족 제주인구 10% 넘어섰다
대성호 실종자 수색 범위 육상까지 확대 제주지방 주말 야외활동 무난.. 24일 새벽 비
강창일 "12월 중·하순에 출마여부 입장 표명" 제주 대성호 화재 실종자 밤샘수색 성과 없다
강창일 "내년 총선 불출마 고민" 다음달부터 주민등록등·초본 스마트폰서 발급·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