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남북한 여자축구 내년 2월 제주서 한판승부 펼친다
한국, 도쿄올림픽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북한과 한 조 편성
A, B조 조별리그 후 1, 2위 4강 진출…4강 승리 팀이 본선행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10.18. 20:41:5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국 여자축구 국가대표팀이 2020년 도쿄올림픽 아시아지역 최종예선에서 북한과 본선 진출 티켓을 다투게 됐다.

한국은 18일(한국시간) 아시아축구연맹(AFC)이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의 AFC 하우스에서 진행한 올림픽 아시아 최종예선 조 추첨에서 북한, 베트남, 미얀마와 같은 A조에 편성됐다.

B조에는 호주, 중국, 태국, 대만이 묶였다.'

아시아 최종예선은 내년 2월 3일부터 9일까지 한국과 중국에서 나눠 개최된다.

한국이 속한 A조는 제주도에서 조별리그를 치른다.

남북대결이 한국에서 열리는 건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 이후 5년 만이다. 당시에는 한국이 북한에 1-2로 패했다.

앞서 2017년 4월에는 북한 평양에서 진행된 AFC 아시안컵 예선에서는 1-1로 비겼지만 한국이 조 1위로 북한을 제치고 본선행 티켓을 따냈다.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20위인 한국은 북한(FIFA 랭킹 9위)과 역대 A매치 상대 전적에서 1승 3무 15패로 크게 뒤처져 있다.

베트남(FIFA 랭킹 34위), 미얀마(45위)와는 각각 상대 전적 10전 전승과 5전 전승으로 한 번도 지지 않았다.

아시아권에 배당된 도쿄올림픽 본선 출전권은 2장뿐이다. 일본은 올림픽 개최국 자격으로 자동 출전한다.

최종예선 조별리그에서 각 조 1, 2위를 차지한 팀은 내년 3월 6일과 같은 달 11일에 홈 앤드 어웨이 방식으로 플레이오프를 치르고, 승리한 두 팀이 본선에 오른다.

플레이오프에서는 A조 1위-B조 2위, B조 1위-A조 2위가 크로스 토너먼트로 대결한다.

올림픽에서 여자축구는 1996년 애틀랜타 대회 때 시작됐고, 한국은 아직 한 번도 본선에 진출한 적이 없다.

아시아에서는 중국(1996년)과 일본(2012년)이 한 차례씩 은메달을 땄다.'

◇ 2020년 도쿄 올림픽 아시아 최종예선 조 편성

A조: 한국, 북한, 베트남, 미얀마

B조: 호주, 중국, 태국, 대만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승격 부담' K리그2 초반부터 경고 급증 연패를 연승으로 바꾼 제주Utd 박원재
홈코스 이소영 vs 삼다수 고진영 제주 빅매치 '2위 순항' LG 더그아웃 웃음꽃 만발
양현종 '코로나 파고' 넘어 MLB 갈 수 있을까 LG 이민호-삼성 원태인 2일 '영건' 리턴매치
'이적 후 2경기 연속 홈런' 이흥련 트레이드 효… 11일 PGA투어 매킬로이 임성재 출격
종료 2분 남기고 골… 제주 '신바람' 2연승 LG 20안타·13점 대폭발 6연속 위닝시리즈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