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남북한 여자축구 내년 2월 제주서 한판승부 펼친다
한국, 도쿄올림픽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북한과 한 조 편성
A, B조 조별리그 후 1, 2위 4강 진출…4강 승리 팀이 본선행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10.18. 20:41:5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국 여자축구 국가대표팀이 2020년 도쿄올림픽 아시아지역 최종예선에서 북한과 본선 진출 티켓을 다투게 됐다.

한국은 18일(한국시간) 아시아축구연맹(AFC)이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의 AFC 하우스에서 진행한 올림픽 아시아 최종예선 조 추첨에서 북한, 베트남, 미얀마와 같은 A조에 편성됐다.

B조에는 호주, 중국, 태국, 대만이 묶였다.'

아시아 최종예선은 내년 2월 3일부터 9일까지 한국과 중국에서 나눠 개최된다.

한국이 속한 A조는 제주도에서 조별리그를 치른다.

남북대결이 한국에서 열리는 건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 이후 5년 만이다. 당시에는 한국이 북한에 1-2로 패했다.

앞서 2017년 4월에는 북한 평양에서 진행된 AFC 아시안컵 예선에서는 1-1로 비겼지만 한국이 조 1위로 북한을 제치고 본선행 티켓을 따냈다.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20위인 한국은 북한(FIFA 랭킹 9위)과 역대 A매치 상대 전적에서 1승 3무 15패로 크게 뒤처져 있다.

베트남(FIFA 랭킹 34위), 미얀마(45위)와는 각각 상대 전적 10전 전승과 5전 전승으로 한 번도 지지 않았다.

아시아권에 배당된 도쿄올림픽 본선 출전권은 2장뿐이다. 일본은 올림픽 개최국 자격으로 자동 출전한다.

최종예선 조별리그에서 각 조 1, 2위를 차지한 팀은 내년 3월 6일과 같은 달 11일에 홈 앤드 어웨이 방식으로 플레이오프를 치르고, 승리한 두 팀이 본선에 오른다.

플레이오프에서는 A조 1위-B조 2위, B조 1위-A조 2위가 크로스 토너먼트로 대결한다.

올림픽에서 여자축구는 1996년 애틀랜타 대회 때 시작됐고, 한국은 아직 한 번도 본선에 진출한 적이 없다.

아시아에서는 중국(1996년)과 일본(2012년)이 한 차례씩 은메달을 땄다.'

◇ 2020년 도쿄 올림픽 아시아 최종예선 조 편성

A조: 한국, 북한, 베트남, 미얀마

B조: 호주, 중국, 태국, 대만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제주, 2020 도쿄올림픽 전지훈련단 유치 '올인' 교체 불만 '조기퇴근' 호날두.. "최대 출전정지 2년 …
멕시코,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3승 류현진 '아시아 선수 최초' 사이영상 수상할까
'김재환 3점포' 한국 야구종가 미국 잡았다 표선중 오예진, 대회 신기록을 쏘다
멕시코, 대만 2-0 제압하며 선두 질주 벤투호, 아부다비 입성 완전체 훈련 돌입
KBL 역대 '대형 트레이드' 사례는 현대모비스- KCC 2대 4 대형 트레이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