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조선로코-녹두전' 강태오 정체 인조, "나를 왕으로 만들면 되는 것"
김지연 기자
입력 : 2019. 10.22. 00:33:4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사진=KBS)

'녹두전' 강태오의 정체가 훗날의 인조였다.



21일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에서는 차율무(강태오)의 정체가 훗날의 인조, 능양군으로 밝혀졌다.



이날 허윤(김태우)은 영창대군을 왕으로 세울 작전을 모의했다.



그때 뜻밖의 인물인 차율무가 칼을 들고 들이닥쳤다.



차율무는 "급한 일은 이미 제가 처리하기로 했다"며 피 묻은 영창대군의 의복을 던졌다.



이어 "어린 영창이 아닌 나를 이 나라의 왕으로 만들면 되는 것이다. 시끄러운건 딱 질색"이라며 미소 지었고, 허윤은 그를 향해 "능양군"이라고 소리쳤다.



차율무의 정체는 능양군으로, 추후 인조로 불리는 인물이었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낭만닥터 김사부2' 양세종, 돌담병원 둘러보며… '불타는 청춘' 한정수, 안혜경과 무슨 인연?.."…
31번째 코로나 환자 방문한 신천지, 당분간 문 … 31번 확진자, 대구신천지교회-호텔 등 방문..택…
'사랑의 불시착' 현빈-손예진, 스위스 촬영 비… 기생충 표절 논란? CJ엔터테인먼트 "아는 바 없…
손예진, '사랑의 불시착' 메이킹에서 확인된 치… 삼풍백화점 붕괴..25년만 카메라 앞에 선 이 사…
'안녕 드라큘라' 서연, 지일주 이별 회상 "언제… 이상아, 거식증 고백 "출산하고 살이 쪘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