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中 꿈꾸는 실크로드에서 제주는?
제주연구원 6일 '한·중 학술세미나' 개최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11.06. 17:00:1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중국이 꿈꾸는 '21세기 해상실크로드'와 연계한 한·중 협력 방안 논의가 제주에서 이뤄졌다.

 제주연구원은 6일 제주 메종글래드호텔에서 제4회 한·중 국제학술세미나를 개최했다. 주제는 '21세기 해상실크로드 발전과 협력방안'이다.

 이날 기조강연에서는 리샹양 중국사회과학원 아·태글로벌 전략연구원장이 '일대일로(一帶一路)의 발전 방향성'을 주제로 발표에 나섰다. 일대일로는 중국이 2049년까지 고대 동서양의 교통로인 실크로드를 다시 구축, 중국과 주변국가의 경제·무역 합작 확대의 길을 연다는 프로젝트다.

 리샹양 원장은 "일대일로는 평화협력과 개방포용, 상호 벤치마킹, 상생발전 등 개방성을 지향하는 사업"이라며 "산을 만나면 길을 내고, 강을 만나면 다리를 놓는다는 중국말처럼 일대일로의 궁극적 목표는 상생발전"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대해 조현숙 국가보안기술연구소 소장의 '대한민국 ICT 분야 미래사업 정책', 노희섭 제주도청 미래전략국장의 '제주 미래산업 전략과 방향'을 주제로 강의와 발표가 이어져 일대일로 프로젝트에서의 대한민국, 특히 제주의 위치 및 적합성을 강조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기획] 4·15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후보 프로필 -… [기획] 4·15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후보 프로필 -…
[기획] 4·15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후보 프로필 -… [기획] 도의원 재·보선 후보 프로필
중위소득 이하 4인가구에 100만원 지원될까? [월드뉴스] 전세계 코로나19 사망자 3만249명 집…
4·15 총선 후보 등록 마무리 표심잡기 주력 정순균 강남구청장 "유학생모녀 '선의 피해자' …
정부, 모든 입국자 2주간 의무격리 확대 시행 남미 유학생 제주 9번째 코로나19 확진 판정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