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해녀 조업중 안전사고 주의보 발령
이달 들어 3명 사망
이상민 기자 hasm@ihalla.com
입력 : 2019. 11.07. 14:04:4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 소방안전본부는 해녀 조업 중 안전사고 주의보를 발령했다고 7일 밝혔다.

소방본부에 따르면 지난 6일 제주시 구좌읍에서 80대 해녀가 조업 중 심장마비로 사망하는 등 이번 달에만 해녀 3명이 조업 중 숨졌다. 소방당국은 숨진 해녀 중 2명이 80세 이상 고령으로 체력 약화와 최근 큰 일교차를 보이는 계절적인 특성으로 인해 사망 사고 발생한 것으로 보고 있다.

2015년부터 올해까지 최근 5년간 제주지역에서는 해녀 40명(연평균 8명)이 조업 중 사망했다. 사망자 가운데 70세 이상 고령 사망자는 36명으로 90%에 달한다.

해녀 사망사고가 잇따르자 도 소방본부는 해녀 조업 중 안전사고 주의보 발령하는 한편, 관계 부서와 공조체계를 구축해 사고 예방 지도를 강화한다.

또 119구급대 도착 전 최초 응급처치의 중요성을 알리고, 의용소방대 강사를 통한 어촌계 응급처치 교육도 강화한다.

정병도 제주도 소방안전본부장은 "해녀의 생명을 보호하기 위해서는 사고 예방과 신속한 대응이 중요하다"며 "해녀 사고를 줄이기 위해 심폐소생술 교육을 확대하는 등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사회 주요기사
전남편 살해혐의 고유정 결심공판 내달 2일로 연기 스타벅스·신라면·카스 부동의 1위
제주한라병원 심장병 강좌·무료진료 개최 남원읍 소재 공사장서 목재 파쇄기 화재
제주 해상서 불법조업 중국어선 2척 나포 고유정 결심 공판 내달 2일로 연기
3개월만에 미등록외국인 등 310여명 검거 18일 오전까지 비 온 뒤 기온 '뚝'
"제2공항 갈등해소 특위 수정안 유감" 농산물 수확철 맞아 '감귤지켜 드림팀' 운영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