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항만운송사업 업무 전반 제주도가 맡는다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11.11. 13:46:0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항 전경.

항만운송사업 전반에 대한 권한이 제주도로 넘겨진다.

 제주도는 '제주특별자치도 항만운송사업에 관한 조례안'을 11일 조례규칙 심의회에서 원안 가결하고, 이달 중 공포 절차를 진행해 시행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시행은 제주특별법에 따라 관련 조례가 제정된 뒤 지난달 31일 제주도의회 임시회에서 의결을 받으면서 이뤄진 것이다.

 이번 조례에는 11개 조문이 담겨졌는데, 주요내용은 ▷항만하역사업·항만용역업 등 항만운송 관련 사업 등록 ▷행정처분의 기준 ▷위반행위의 종류와 금액 등이 담겨졌다.

 제주도 관계자는 "이번 조례 제정으로 항만운송관련 사업 민원처리 기간이 6일에서 5일로 단축되는 행정규제 완화 효과가 있다"며 "앞으로도 도민이 만족할 수 있도록 제도개선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주도는 지난 7월 제주항과 서귀포항, 전국 무역항에 등록된 89곳 항만운송사업체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1년 동안 사업을 하지 않은 업체가 전체 53%에 달하는 47곳인 것으로 나타났다. 항만운송사업법에 따라 사업수행 실적이 1년 이상 없는 항만운송사업자에 대해서는 등록 취소 또는 최대 6개월간의 영업정지 명령이 내려진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위성곤 국회의원 서귀포시 지역구 재선 도전 제주 첫 코로나 확진… 신천지 9곳 중 3곳 폐쇄
이호동 도시활력증진사업 추진 순조 제주도, '텃밭 가꾸기' 참여단체 모집
원희룡 "비상사태 선포… 행정력 총동원" 제주 첫 코로나 확진자와 접촉 '67명' 격리
제주시, 국가풍수해보험 사회공헌사업 추진 서울 광화문 집회 막고 대구 모든 행사 잠정 취…
제주시 "인도 침하 알작지 해안도로 조속 복구 제주 뚫렸다… 20대 군인 코로나19 최종 '확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