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김복신 개인전 '곶-스미다'
11월 14일까지 문예회관 3전시실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11.12.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김복신의 '곶-스미다'.

김복신 개인전 '곶-스미다'가 제주도 문예회관 3전시실에서 열리고 있다.

김 작가는 고향인 제주의 곶을 테마로 작업했다. 곶은 작가에게 고향과 같은 곳이자 제주인의 삶의 시간이 배어있는 곳이다. 아픔을 안아주고 다독 거려주는 어머니품 같은 안식처이기도 하다.

작가는 곶이 품은 시간을 표현하기 위해 물감을 뿌리면서 작업을 벌였다. 수많은 점이 모인 시간들은 모이고 흩어지고 스며들면서 깊은 밀도감으로 곶이 안고 있는 과거의 상처를 치유하는 모습을 표현했다. 전시는 이달 14일까지.

문화 주요기사
제주 문화계 새해 임원 선출 총회 잇따라 푸르른 제주 바다 물고기떼 닮은 우리네 삶
찬 계절 서귀포 전시장서 만나는 맑고 투명한 … 현대여성제주작가협회 열번 째 회원전
제주대 출신 미술모임 '연' 정기전 제주환경합창페스티벌 12월 9일 문예회관
제주극동방송 제6회 평화음악회 개최 [무대&미술] 서귀포에서 기원하는 섬들의 평화
제주문화예술재단 중기 추진전략 공유 집담회 제주 김영란 시인 가람시조문학 신인상 수상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