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김복신 개인전 '곶-스미다'
11월 14일까지 문예회관 3전시실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11.12.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김복신의 '곶-스미다'.

김복신 개인전 '곶-스미다'가 제주도 문예회관 3전시실에서 열리고 있다.

김 작가는 고향인 제주의 곶을 테마로 작업했다. 곶은 작가에게 고향과 같은 곳이자 제주인의 삶의 시간이 배어있는 곳이다. 아픔을 안아주고 다독 거려주는 어머니품 같은 안식처이기도 하다.

작가는 곶이 품은 시간을 표현하기 위해 물감을 뿌리면서 작업을 벌였다. 수많은 점이 모인 시간들은 모이고 흩어지고 스며들면서 깊은 밀도감으로 곶이 안고 있는 과거의 상처를 치유하는 모습을 표현했다. 전시는 이달 14일까지.

문화 주요기사
제주시 봉개동에 예술 중점 대안학교 문 연다 '느영 나영 잘 살아보게 마씸' 제주 곳곳 찾아…
제주에서 그림으로 떠나는 유럽 여행 제주 무대서 영화 같은 오페라 영상 탄생할까
제주 아프리카박물관서 인문학 체험 제주 디자인에 바다를 담다
여름날 제주문학의 집에서 시 창작 자연에서 길을 찾다… 제주서 아시아 미술 교…
[제주문화가 이슈&현장] 예술로 밥먹엉 살아보… 성산 오름·바다 누비며 2박3일 제주예술캠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