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오피니언
[열린마당] 골목상권에서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을
김도영 기자 doyoung@ihalla.com
입력 : 2019. 11.14.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우리 동네 골목상점이나 전통시장을 일주일에 몇 회나 이용하는지 생각해보자. 대부분이 많이 이용하지 않는다고 할 것이다. 그 이유 중 하나는 집 밖을 나서면 보이던 동네 슈퍼와 전통시장의 점포수가 많이 사라진 이유일 것이다. 대형마트의 등장과 인터넷쇼핑몰 확산 등 소비자들의 소비형태 변화로 지역경제의 근간인 골목상권, 전통시장, 동네상권이 소비자 이용횟수 및 매출감소로 해가 거듭될수록 급격하게 감소하고 있다.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선 우리들의 노력이 필요하다. 골목상권과 전통시장의 이용횟수를 늘려, 상인들의 매출이 증가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다. 최근 소확행 소비자가 급부상하고 있다. 소확행이란 '소소하고 확실한 행복'의 줄임말로 바쁜 이 시대 속에서 작은 행복을 찾으려는 심리를 담은 신조어다. 그렇다면, 골목상권, 전통시장에서 소소하고 확실한 행복을 찾는 방법은 무엇일까?

어린 시절 어머니와 동네슈퍼나 전통시장을 방문했을 때의 왁자지껄한 분위기를 지금도 잊을 수 없다. 상인들의 인심과 그 분위기가 바로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이라고 생각한다.

최근 건입동에서는 '소확행 점포를 통한 골목상권 행복 찾기' 라는 시책을 통해 증가하고 있는 소확행 소비자를 대상으로 골목상권 및 전통시장으로의 유입정책을 펼치고 있다. 각종 축제 및 행사 등에서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한 홍보 캠페인을 진행하고, 자생단체와 공무원이 솔선수범해 관내 골목상권 및 전통시장을 이용하는데 적극 앞장서 지역소비를 촉진하고 있다.

악화되는 경제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내수경제시장인 골목상권, 전통시장, 동네상권을 민·관의 단합된 노력으로 극복해야 한다. 부디, 이 글을 읽고 난 독자들도 골목상권 이용에 한 발 앞서 나가기를 희망해 본다. <김혜미 제주시 건입동주민센터>

오피니언 주요기사
[열린마당] ‘안전지대’는 주차공간이 아니다 [열린마당] 코로나19와 영어
[박태수의 문화광장] 비대면 사회에서 살아갈 … [열린마당] 적선지가 필유여경(積善之家 必有…
[열린마당] 공익직불 농업인 준수사항 이해·실… [열린마당] 구급대원 폭행근절과 ‘일반예방주…
[김봉희의 월요논단] 꽃으로도 때리지 말라 [열린마당] 혼디 손심엉 고치 전통시장 가게 마…
[조상윤의 데스크] 심사숙고 [열린마당] 제2회 추경 마중물 삼아 지역경제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