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달리도서관 '혼밥생활자의 책장' 함께 읽기
11월 부끄럼 북클럽 21일 저녁 도서관서 진행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11.17. 16:50:0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시 신성로에 있는 달리도서관이 '혼밥생활자의 책장'(김다은, 나무의철학)으로 11월 부끄럼 북클럽을 운영한다.

'혼밥생활자의 책장'은 청취자들이 서로 읽은 책들과 밑줄 친 문장들을 나눠온 동명의 팟캐스트에서 꺼내온 문장들로 엮인 에세이다. "이 시간, 곳곳에서 혼자 젓가락질을 하는 모래알처럼 흩어진 사람들"이 행복한 사회를 만들기 위한 연대와 공감을 느낄 수 있다.

북클럽 일정은 이달 21일 오후 7시30분으로 정해졌다. 참가비는 4000원이다. 문의 702-0236.

문화 주요기사
식물과 인간 운명 공동체… 제주 누볐던 타케 … 국립제주박물관·중국하이난성박물관 자매관 …
제주 성산포 빛의 벙커에 '불멸의 화가' 고흐 "제주에 직지보다 앞선 고려말 인쇄 자료 있다"
[제주바다와 문학] (32)한림화 소설 '불턱' 제주서 춤과 음악, 무언극으로 그리는 베토벤
제주 백광익 작가 서울 U.H.M 갤러리 초대전 제주 바다를 품은 영화 '어멍' 관객과 대화
[김관후 작가의 詩(시)로 읽는 4·3] (37) 곤밥 한 … "나무의 고통 외면 말라"… 이방인 사제가 제주…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