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자치경찰 '디지털 포렌식 센터' 구축
예산 확보에 따라 내년 상반기 들어설 듯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12.04. 15:54:5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도 자치경찰단은 내년 상반기 내로 디지털 포렌식 장비와 전문 분석관을 갖춘 '자치경찰 디지털 포센식 센터'를 구축한다고 4일 밝혔다.

 그동안 제주자치경찰단은 '자치경찰 확대 시범운영'에 따라 사무가 늘어남에도 디지털 포렌식 장비·인력이 없어 제주지방경찰청에 의존할 수 밖에 없었다. 이 과정에서 지난달 27일 제주도의회 예산안 심의에서 고창경 제주자치경찰단장이 "자치경찰이 맡는 사무가 늘어나면서 제주지방경찰청(국가경찰)에 요청하는 디지털포렌식이 늘고 있다"며 "하지만 국가경찰이 결과를 보내주는 시점은 빨라야 한 달 반이다. 이 마저도 독촉을 해서 받아내는 것인데, 자존심이 상할 수 밖에 없다"며 3억원에 이르는 디지털 포렌식 장비 도입의 필요성을 강조하기도 했다.

 이후 예산이 확보됨에 따라 자치경찰은 특별사법경찰의 수사 핵심인 컴퓨터나 휴대전화, CCTV 등 디지털 영역에 저장돼 있어 모든 정보를 분석할 수 있는 디지털 포렌식을 도입할 수 있어 향후 수사역량 강화에 새로운 전기를 맞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고창경 단장은 "향후 포렌식 센터 구축이 완료되면 분석기간이 단축되고 각종 불법행위에 대해 신속하고 과학적인 수사진행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밝혔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기획] 4·15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후보 프로필 -… [기획] 4·15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후보 프로필 -…
[기획] 4·15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후보 프로필 -… [기획] 도의원 재·보선 후보 프로필
중위소득 이하 4인가구에 100만원 지원될까? [월드뉴스] 전세계 코로나19 사망자 3만249명 집…
4·15 총선 후보 등록 마무리 표심잡기 주력 정순균 강남구청장 "유학생모녀 '선의 피해자' …
정부, 모든 입국자 2주간 의무격리 확대 시행 남미 유학생 제주 9번째 코로나19 확진 판정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