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메시, 35번째 해트트릭 '라리가 신기록'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12.08. 13:29:5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리오넬 메시(32·바르셀로나)가 발롱도르 역대 최다 수상(6회)을 자축이라도 하듯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 최다 해트트릭 신기록까지 세웠다.

 메시는 8일 오전(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캄노우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15라운드 마요르카와 홈 경기에서 혼자 세 골을 몰아넣고 팀의 5-2 대승을 이끌었다.

 메시가 프리메라리가에서 해트트릭을 작성한 것은 통산 35번째다. 이는 리그 역대 최다 기록이다.

 메시는 지난달 10일 열린 리그 13라운드 셀타 비고와 홈 경기(4-1 승)에서 세 골을 터트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가 레알 마드리드에서 뛰며 세운 종전 프리메라리가 최다 해트트릭 기록(34회)에 타이를 이룬 바 있다.

 메시는 3일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2019 발롱도르 시상식에서 역시 최다 수상 동률을 이루고 있던 호날두를 따돌리고 6번째 트로피를 차지했다.



 마요르카와 경기 전 발롱도르 트로피를 홈 팬 앞에서 들어 보인 메시는 앙투안 그리에즈만의 선제골로 팀이 1-0으로 앞선 전반 17분 페널티아크 부근에서 왼발로 감아 찬 중거리 슛으로 해트트릭의 시작을 알렸다.

 2-1로 쫓기던 전반 41분에는 페널티아크 안에서 역시 왼발슛으로 추가 골을 터트렸다.

 이어 바르셀로나가 4-2로 앞선 후반 38분 페널티 지역 오른쪽에서 다시 왼발로 골망을 흔들어 해트트릭을 완성하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올 시즌 두 번째 해트트릭으로 10∼12호 골을 몰아친 메시는 카림 벤제마(레알 마드리드·11골)를 제치고 득점 랭킹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감독의 시간… 프로야구 새 사령탑 '4인 4색' 한국 U20 아이스하키 네덜란드에 5-1 완승
'음주운전' 삼성 최충연, 캠프 제외 두산 투수 이영하 올해 연봉 170% 인상 '사인'
PGA투어 맞선 총상금 2800억원 프로골프투어 탄… 2021년 WBC 본선 참가국 20개 나라로 확대
토트넘 에릭센 인터밀란 이적 발표 렛츠런파크 제주, 2월 한달 80개 경주 시행
페더러, 매치포인트 7회 위기 넘기고 호주오픈 … 은퇴 LG 투수 이동현 SBS 해설위원 변신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