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새해 환경예산 '쓰레기 처리'에 집중
1041억원 중 576억원은 '생활환경'
수자원·환경보전·산림휴양 뒤이어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12.31. 14:35:4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새해 환경 분야 예산이 '쓰레기 처리'에 집중된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도는 새해 환경 분야에 1041억원을 투자해 환경 보전·처리 및 활용을 위한 시스템 구축에 나선다고 31일 밝혔다.

 사업은 ▷생활환경 ▷수자원 ▷환경보전·관리 ▷산림휴양 등 4개 분야로 나눠서 진행된다.

 먼저 생활환경 분야는 전체 예산의 절반 이상인 총 576억원을 투입한다. 주요 사업으로는 ▷광역음식물폐기물 조성 153억원 ▷노후경유차 등 조기폐차 지원 68억원 ▷제주환경자원순환센터 소각시설 운영·관리 55억원 ▷노후슬레이트 처리 지원 52억원 ▷광역생활자원회수센터 62억원 ▷매립장침출수처리 시설 39억원 등이 쓰여진다.

 이어 수자원 분야에서는 ▷빗물이용시설 설치지원 30억원 ▷지하수 수질전용 관측망 구축·운영 20억원 ▷제주형통합물관리 기본계획수립 19억원 ▷용암해수산업화지원센터 운영 10억원 등 총 294억원이 투자된다.

 128억원이 투입되는 환경보전·관리 분야에서는 환경자원총량관리 계획수립, 생태탐방센터 조성, 곶자왈·오름·습지 보전관리 사업 등 환경가치보전 사업에 77억원이 집중된다. 이어 환경교육 시스템 개선에 19억원, 글로벌 국제보호지역 연구훈련센터 설립·운영 및 국제환경정책포럼 등을 위해 25억원이 들어간다.

 산림휴양 분야는 산림휴양 조성 및 관리에 13억원, 제주표고버섯 산업화 추진 및 홍보에 6억원, 소나무재선충방제사업에 3억8000만원 등이 투입된다.

 제주도 관계자는 "지속가능한 제주 자연환경의 가치를 보전해 나갈 수 있도록 계획된 사업들이 차질 없이 추진할 수 있게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차주홍 "주민자치회법 입법 적극 추진" 장성철 후보, 4·3 추모 유세차 선거 잠시 멈춤
강은주 "4·3에 대한 정명운동 나설 것" 코로나 속 4·3추념식… "개최만으로 감사"
경로당 등 사회복지이용시설 휴관 4차 연장... … 문 대통령 4·3 배보상 강조.... 정부.국회 움직…
'수형인 명부 발굴' 추미애 "진영 논리 휩싸이… 자동차세 고질체납·비과세감면차량 일제 조사
지역공동체 이익실현 마을기업육성 공모 文 대통령 "제주는 이제 외롭지 않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