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본질과 현상' 제주 문충성 시인 1주기 특집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0. 01.14. 18:32:0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출신 현길언 작가가 편집·발행인을 맡고 있는 '본질과 현상' 겨울호(통권 58호)가 '문충성 시인 1주기를 보내며'를 특집으로 묶었다.

특집은 김병익 평론가의 권두 에세이 '작가를 기리는 방법'에 써놓은 "뛰어난 작가를 기리는 가장 중요한 일은 그 작가의 문학관과 세계를 연구하는 작업"이라는 대목과 연결된 듯 하다.

김승립 시인이 '시인의 삶과 문학' 코너에서 문 시인의 문학 연보를 정리했고 '서시-먹쿠실나무의 노래' 등 대표시 18편을 골라 실었다. '문 시인을 생각하며'에는 '문충성: 바다를 넘어서고 싶었던, 바다의 시인'(김주연), '돌하르방 같은'(나기철), '떠났으나 떠나지 못한 고향'(현길언), '우리 시대 마지막 낭만주의자'(홍명표)를 차례로 담았다. 1만원.

문화 주요기사
[무대 & 미술] 1월 20~27일 제주 공공 공연장 관객 잡기 벌써부터 후끈
제주미술협회 신임 회장에 유창훈 작가 가칭 '제주어대사전' 편찬·자문위 회의
제주 추자도에 간다면 잠시 멈추고 춤을! 제주 달리도서관 '새해 부적 만들기' 워크숍
제주 김만덕기념관 '나눔 어린이 만덕학교' [제주바다와 문학] (38) 김윤숙 시조 ‘가시낭꽃…
"꿈같은 등단… 문단의 큰 나무로 성장하길" "우리 삶 안에 있는 시… 세계에 관심 가져야"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