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 해양자원 활용 응용기술 개발 나선다
JDC, 울산과학기술원과 해수자원화 기술 협력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20. 01.16. 16:31:3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사장 문대림, JDC)와 울산과학기술원(총장 이용훈, UNIST)이 무한한 가능성을 가진 해양자원 활용에 필요한 응용기술 개발에 함께 나서기로 했다.

 JDC는 UNIST와 15일 UNIST 대학본부에서 공동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UNIST가 세계 최초로 개발한 '해수(海水)전지' 원천기술과 이를 기반으로 한 해수자원화 기술을 제주 해양으로 확대하기 위해 마련됐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해양 친화적 에너지 및 자원화 기술 개발에 대한 상호협력을 약속했다. 이를 위해 해수자원과 기술의 개발·실증·보급·사업화를 위한 협력과 연구 시설의 공동 활용, 정보교류 협력과 홍보활동 및 공동의 이익을 위한 협력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해수전지'는 지구상에서 가장 풍부한 자원인 바닷물을 에너지원으로 이용해 전기 에너지를 저장하고, 사용하는 신개념 에너지저장장치다. 바닷물을 양극으로 이용하므로 가격이 저렴하고 해양 친화적이며, 열 제어가 자체적으로 가능해 폭발의 위험이 적다는 장점이 있다. 또 해수전지를 기반으로 한 해수담수화, 해수살균, CO2 포집, 및 해수수소생산 기술 등 해수자원화 기술로 확장할 수 있어 세계 고부가가치 기술 산업으로 확장 가능성을 갖고 있다.

 문대림 JDC 이사장은 "제주의 청정 해양환경에서 해수자원화 기술을 실증할 협력 관계를 구축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의 연구 성과가 제주의 더 나은 미래를 만들어나가길 바란다"고 기대감을 표했다.

 이용훈 UNIST 총장은 "해수전지는 UNIST가 확보한 우수한 기술 역량과 차별성을 보여주는 우수한 기술"이라며 "이번 협력을 기반으로 해외 시장을 공략할 수출형 연구로 성장해주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4·3 제72주년 특집] (상)아직도 갈 길 먼 진… "4.3특별법 국회 처리 지연 누구 책임이냐" 공방
[월드뉴스] 中 우한, 코로나19 사망자 수 숨겼나 4·3특별법·국제자유도시 책임론 놓고 '설전'
"중국자본 누가 유치했나" 네탓공방 치열 예타면제 국가균형발전 사업에 지역 건설사 참…
임정은 "재산축소 의도 없어 다시신청할 것" 부상일 캠프 "더불어민주당 비열한 정치공세"
고대지 "임정은 후보 재산축소 이의신청 제기" 강경필 "위성곤 후보 선대위 명단, 진실 밝혀라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