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1월 제주지역 아파트 입주경기도 '싸늘'
전망치 61.9… 최근 입주율도 전국 최하위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20. 01.16. 16:47:1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전국의 아파트 입주율 전망치가 일제히 하락한 가운데 제주지역은 전국에서 가장 낮은 수치를 보였다.

16일 주택산업연구원에 따르면 1월 전국 입주경기실사지수(HOSI) 전망치는 76.8로 전달에 견줘 7.6p하락했다. 이는 지난 달 전망치 84.4 와 실적치 77.0과 비교해 모두 낮았다.

HOSI는 공급자 입장에서 입주 예정이거나 입주 중에 있는 단지의 입주여건을 종합적으로 판단하는 지표다. 100을 넘으면 입주 경기가 긍정적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는 의미이고, 100 미만은 이와 반대다.

지역별로는 부산(93.5)이 전국 최고치를 보였고 이어 경남(85.7), 대구(83.8), 광주(83.3), 서울(82.4), 경기(80.3), 경북(80.0)이 80선을 기록했다.

제주는 61.9로 전국 17개 시·도 가운데 가장 저조한 수치를 기록했다. 강원(62.5)과 함께 60대에 머물렀다. 최근 3개월 제주의 전망치는 11월 43.7(전국평균 75.3), 12월 62.5(전국평균 84.4), 1월 61.9(전국평균 76.8)로 악화일로를 걷고 있다.

제주지역의 최근 3개월간의 입주율도 지난해 10월 67.5(전국평균 79.4), 11월 65.1(전국평균 80.3), 12월 64.7(전국평균 78.9) 등으로 전국에서 최하위를 기록 중이다.

경제 주요기사
글래드 호텔 '제주 농가 살리기' 프로젝트 진행 건설근로자 위한 하나로 전자카드 출시
저신용 소상공인에 500억원 지원 바닥 찍은 제주 기업경기 회복세 지속
특별여행주간 제주 방문객 지난해보다 증가 역대급 장마로 채소값 급등 밥상물가 '비상'
"제주도, LPG 지원 조례 제정하라" 수출 위기 극복 위한 수출바우처 사업 참여기…
제주지역 주택 매매가 하락세 지속 제주 전력거래소 신사옥 공모 선건축 당선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