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박희수 "축산악취 문제 반드시 해결"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0. 01.16. 16:47:5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오는 4.15총선 제주시갑 선거구에 출마하는 더불어민주당 박희수 예비후보는 16일 보도자료를 통해 "제주시 서부지역의 고질적인 축산악취 문제를 반드시 해결한다는 각오로 다양한 방안을 강구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박 예비후보는 "양돈장이 가장 많이 모여 있는 한림읍지역인 경우 축산악취로 인한 민원이 끊이지 않는 실정"이라면서 "행정이 악취가 심각한 양돈장을 '악취관리지역'으로 지정하고 관리해 나가고 있지만 관련 민원은 여전한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박 예비후보는 "제주시 한림읍에 거주하고 있는 마을주민들인 경우 수십년간 악취로 인해 고통 받으며, 행복추구권을 침해받고 있어 더 이상 악취 문제를 내버려 둘 수는 없다"면서 "분산되어 있는 돈사를 아파트형 스마트 돈사화해 관리인원 및 비용을 효율화하며 악취방지 근본시스템을 개선하겠다"고 강조했다.

 더불어 그는 "제곱미터당 돼지 사육마릿수를 줄이고 생산이력제 시행 등을 통해 사육두수를 체계적으로 관리해 나갈 수 있도록 하는 한편 양돈장에 대한 환경개선 부담금 징수, 돼지 운송차량 밀폐화와 저감시설 설치 의무화 등의 방안도 적극 검토해 나가겠다"면서 "악취발생 농가 등에 대한 관리체계와 더불어 행정처분 강화 등을 위해 악취방지법을 개정해 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기획] 4·15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후보 프로필 -… [기획] 4·15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후보 프로필 -…
[기획] 4·15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후보 프로필 -… [기획] 도의원 재·보선 후보 프로필
중위소득 이하 4인가구에 100만원 지원될까? [월드뉴스] 전세계 코로나19 사망자 3만249명 집…
4·15 총선 후보 등록 마무리 표심잡기 주력 정순균 강남구청장 "유학생모녀 '선의 피해자' …
정부, 모든 입국자 2주간 의무격리 확대 시행 남미 유학생 제주 9번째 코로나19 확진 판정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