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남원읍서 물질나섰던 70대 해녀 숨져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20. 01.17. 11:25:0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서귀포시 해상에서 물질에 나섰던 70대 해녀가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7일 제주도 소방안전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15분쯤 서귀포시 남원읍 위미리 인근 해상에서 물질을 이어오던 오모(75)씨가 물에 떠 있다는 신고가 119에 접수됐다.

 오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조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결국 숨졌다.

 해경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사회 주요기사
"소방만의 청사" VS "주민센터·소방 종합 청사" 조천읍, 동물테마파크 갈등 선흘리 이장 해임 …
함덕 서우봉 해변 찾아 '플라스틱 없는 제주' 제주 카니발 사건 가해자 항소심서 집행유예 …
제주 올들어 첫 폭염경보 제주 북부 34.3℃ '하마터면..' 우도해상 250여명 탄 도선-어선 충…
소방 컨트롤타워? 지진 나면 오히려 무너질 판 "람사르습지위원장 사퇴 압력 의혹, 감사위 조…
제2공항 건설 전제 의견 수렴 "도지사 사퇴해야 '태풍주의보 해제' 제주 장미 피해상황 접수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