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최현석 "휴대폰 해킹 피해 사실…전속계약 이미 해결"
"물의 일으킨 점 반성·사과"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1.18. 16:42:3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휴대전화 해킹으로 인한 이미지 타격과 소속사 이적을 위해 계약서 조작에 가담했다는 의혹을 받는 최현석(48) 셰프가 18일 해킹 피해는 사실이지만 전 소속사와 갈등은 해결됐다고 밝혔다.

최현석은 이날 현 소속사 위플이앤디를 통해 공식입장을 내고 "2018년 8월께 휴대폰 해킹이 있었던 게 사실"이라며 "해킹된 자료에는 개인적인 생활과 가족, 지인들의 개인 정보가 담겨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당시 가족과 지인들이 받을 수 있는 2차 피해를 우려해 정식 절차를 밟아 수사 기관에 수사를 의뢰했고 사건 종결로 통보받았다"고 덧붙였다.

전 소속사와의 전속 계약 문제에 대해서는 "그와 관련해 지난해 법적 조치를 받은 바 있으나 이후 서로 입장을 이해해 상호 합의 하에 합의서를 작성했고 현재는 법적 조치가 취하됐다"며 "새 소속사로의 이전은 전날 언론 보도 내용과 무관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 깊이 반성한다"며 "앞으로 나를 더 엄격히 살피며 더 나은 사람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며 살겠다"고 사과했다.

전날 연예매체 디스패치는 최현석이 전 소속사 플레이팅컴퍼니와 계약이 만료되기 전에 이적하기 위해 계약서 일부 조항을 위조했다고 보도했다.

또한 최현석의 휴대전화 해킹으로 사생활이 유출될 우려 때문에 계약서의 손해배상 범위를 축소하기도 했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이 해커는 배우 주진모(46)의 휴대전화를 해킹한 해커와 동일한 집단으로 추정된다고 디스패치는 보도했다.

JTBC '냉장고를 부탁해' 등 요리 예능에 여러 차례 출연하며 인기를 얻은 최현석은 현재 tvN '수미네 반찬'과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 고정 출연 중이다.

그는 오는 19일 성동구 성수동에 중식과 이탈리아 음식을 결합한 퓨전 레스토랑을 오픈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일본 코로나19 신규확진 200명대 폭증 문대통령 내일 '긴급재난지원금' 결론낼까
민주·정의당 "황교안 사이비 교주 같다" '삼성 배후설' 이어 이번에는 '손석희 혼외자'
여상규·박맹우·백승주 미래한국당 이적 "코로나19 확진 대구 의료인 121명 중 1명 위중"
영국 찰스 왕세자 이어 존슨 총리도 코로나19 … 21대 총선 정당기호 미래한국당 4번, 더불어시…
'후보등록 마감' 4·15 총선 지역구 평균 경쟁률 … '사문서 위조 혐의' 윤석열 장모·전 동업자 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