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문화예술재단 차기 이사장 선발 절차 진행 중
임원추천위 구성 작업… 잔여 임기 있어도 새로 선임 간주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0. 01.21. 18:15:0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직무대행 체제로 운영되고 있는 제주문화예술재단이 차기 이사장 선임을 위한 절차를 밟고 있다. 지난 10일자로 고경대 전 이사장(9대)이 일신상의 이유로 사직한 데 따른 것이다.

문예재단 정관에 따르면 이사장은 상근으로 하며 공개모집을 거쳐 별도 구성된 임원추천위원회의 추천을 받아 제주도지사가 임명한다. 이사장을 포함 임원 결원이 생기면 후임자는 2개월 이내에 선임하도록 했다.

직전 이사장의 경우 2018년 9월 취임해 사직 처리 시점까지 2년 임기를 8개월 여 남겨둔 상태였다. 정관 상 보선된 이사장의 임기는 새로 선임된 것으로 하고 있어서 앞으로 후임자가 임명되면 그날부터 2년 동안 제주문예재단을 이끌게 된다.

이와관련 문예재단은 임원추천위원회 구성 작업을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임원추천위는 제주도지사 추천 1명, 제주도의회 추천 1명, 제주문예재단 이사회 추천 3명, 제주예총과 제주민예총 추천 각 1명 등 위원장을 포함 모두 7명으로 구성된다. 최근 해당 기관·단체에 임원추천위원 추천을 요청한 문예재단은 설 연휴가 끝나는 이달 30일에는 이사회를 소집해 임원추천위 건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문예재단 관계자는 "9대 이사장 선임 과정을 보면 전임자 임기 만료 후 두달 만에 후임자가 임명됐다"며 "이번 10대 이사장 선발에도 그만한 시일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문화 주요기사
"제주섬 오거든 돌멩이 한 개도 무심히 밟지 마… 제주서 탐색하는 여성·자연·타자에 대한 성찰…
서귀포시 중문동 4개 마을 어제와 오늘 한곳에 9월 제주 대한민국독서대전 표어 '지금 우리, …
코로나 위기 극복 제주 연대와 나눔의 예술 [제주문화가 이슈&현장] 공연 영상화
제주 오페라 인력 양성 과정 4월 첫발 제주도립예술단 첫 오페라 주·조역 확정
제주 한라도서관 문화 강좌 수강생 모집 제주 성산 '빛의 벙커' 관람 시간 변경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