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 설 전 1106억원 풀리며 자금사정 숨통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20. 01.22. 14:15:2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올해 설 기간에 지난해보다 많은 돈이 풀려 지역 내 자금사정도 다소 숨통이 틀 전망이다.

22일 한국은행 제주본부가 발표한 '2020년 설 전 제주지역 화폐발행 동향'에 따르면 올해 설 전 10영업일(1.10~1.23) 동안 도내 금융기관에 공급한 화폐는 1106억원으로 지난해 991억원에 견줘 115억원(11.6%) 늘었다.

이 기간중 화폐발행액은 1443억원으로 지난해 1287억원과 대비해 156억원(12.1%)이 증가했다. 환수액은 337억원으로 1년 전보다 41억원(13.9%) 늘었다.

경제 주요기사
'부동산 침체' 제주 주택 인허가 30년 전으로 '… 제주 1월중 준공후 미분양 역대 최대 '빨간불'
코로나19로 소비자심리 2년4월만에 최악 도련영도갤럭시타운 3월 샘플하우스 오픈
제주농민회 "JDC 스마트팜 혁신밸리사업 중단" … 제주은행 2020학년도 1학기 등록금 수납 이벤트
제주은행, 코로나19 방지 영업점 방역 강화 정부 우체국·농협 마스크 판매 발표에 소비자 …
공정위 "제주 가맹점 수 1년새 7.8% 늘어" 지난해 제주에서 4509명 태어났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