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하늘, 갑질 의혹 해명 "하지 않았던 행동들..가슴이 아프다"
김지연 기자
입력 : 2020. 01.23. 01:32:5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사진=하늘 인스타그램 캡처)

인플루언서(SNS에서 영향력 있는 사람) 하늘이 '갑질 의혹'에 대해 해명했다.



하늘은 22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좋지 않은 일로 많은 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한 마음"이라고 고개를 숙였다.



그는 "오늘은 그 어떤 날보다 힘들게 보낸 하루였다. 제가 하지 않았던 행동들이 사실인 것처럼 받아들여지고 이에 오해와 억측으로 저를 좋아해 주시는 분들을 가슴 아프게 해드린 것 같아 마음이 아프다"라고 속상함을 토로했다.



이어 "지금까지 성장해오며 좋은 분들을 많이 만나왔기에 사람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가치관은 변함이 없었는데, 앞으로 더 배려 하고 더 넓고 깊은 사람이 되라는 가르침을 주신 것 같다. 좋은 사람, 좋은 회사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앞서 한 기업정보 공유 사이트에는 하늘의 갑질논란에 대한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는 “사장 뒤치다꺼리 다 받아주는 회사. 보여주기식 회사”라고 혹평했다. 이어 “그냥 아부 떨면 다 용서해주는 회사. 직원은 돈만 주면 새벽이든 주말이든 자기한테 맞춰야한다고 생각하시는 사장님”이라고 주장했다.



다른 후기글에도 “새로 들어온 직원 기 잡는다고 회의실로 불러서 갑자기 볼펜으로 머리를 쳤다”라는 내용이 담겼다. 이는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 일파만파 퍼지며 '갑질 논란'으로 번진 것.



이에 하늘은 "사실무근"임을 분명히 했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한상헌 아나운서, SNS계정 돌연 폐쇄..왜? 임은경, 나이 17세 데뷔 당시 회상.."팬사인회 …
신천지 교회, 내부 단속 의혹에 "사실 無" 31번째 코로나 환자, 사람 몇 명 만났나..추가 …
이상아 "나이 13살 때도 팬들 많아"..전보람 "이… '콩다방' 유진 "이본과 통화, 기분이 묘하다"
31번째 확진자 직장 씨클럽, 위치는 어디? 봉준호 감독 "번아웃 증후군은 이미 '옥자'로 …
'낭만닥터 김사부2' 양세종, 돌담병원 둘러보며… '불타는 청춘' 한정수, 안혜경과 무슨 인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