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우한 폐렴에 제주 관광업계 '직격탄'
中관광객 당초 1만4394명서 8893명으로 뚝
호텔·항공편·전지훈련 등 예약취소도 '속출'
제주도 '관광종합상황실' 운영해 대응 나서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0. 01.28. 14:50:2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국립제주검역소는 최근 군, 경찰, 건복지부에서 16명의 인력을 보강 받아 3교대 근무로 검역절차를 강화하고 있고 유증상 입국자 발견시 2단계에 걸친 역학조사를 하고 있다.

전 세계로 확산되는 있는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인해 제주 관광업계가 직격탄을 맞았다.

 28일 제주도에 따르면 지난 24일부터 27일까지 제주를 찾은 중국인 관광객은 8893명이었다. 이는 당초 예상된 1만4394명보다 38.2%(5501명)가 줄어든 것이다.

 구체적으로 보면 27일 기준 특급호텔을 중심으로 예약취소가 350여건·3000여명에 달했고, 2월 13일부터 27일까지 예정됐던 중국 쯔보시 축구단 전지 훈련이 취소됐다. 또 중국으로 가는 아웃바운드도 10개 여행사·550여명이 예약을 취소했으며, 24일부터 26일까지 제주-중국간 18개 직항노선도 전주(1월 17일~19일) 대비 탑승률이 32.5%(3774명) 감소했다.

 이러한 상황은 지난 23일 중국 우한시 공안국에서 우한→타지역 이동 봉쇄, 27일에는 타지역→우한 입경 금지(항공기·기차 포함) 조치가 이뤄졌고, 중국 문화여유부에서는 24일부터 단체여행 및 개별여행 판매 중단 지시, 국무원에서 춘절 연휴 3일 연장 조치 등에 따른 것으로 제주도는 분석하고 있다.

 이에 따라 제주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관광종합상황실'을 운영, 이번 사태에 대처하기로 했다.

 관광종합상황실은 ▷도민안전과 청정브랜드 유지 ▷마스크 제공 및 관광지 손세정제 비치 ▷의심 증상 발견시 신고 연락체계 유지방안 강구 ▷가짜뉴스 모니터링 및 대책 마련 등을 위주로 운영된다.

 제주도 관계자는 "상황실은 제주 공·항만을 빠져나온 관광객을 관리하는 여행사·가이드가 수시로 건강상태를 체크하도록 유도하고, 유사시 질병관리본부 및 제주도에 신고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제주와 관련된 가짜뉴스에 대해서는 팩트체크 등 적극적인 대응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주에서는 우한 폐렴 '유증상자' 2명이 발생했지만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이 나왔다. 1명은 중국인 A(50·여)씨로 지난 27일 오전 11시쯤 제주서부보건소에 신고, 제주대학교병원에서 검사를 진행 이날 오후 10시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았다. 나머지 1명은 중국인 관광객 B(24)씨로 28일 0시10분쯤 투숙하던 호텔에서 신고, 검사를 진행해 28일 오후 2시 음성 판정이 나왔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기획] 4·15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후보 프로필 -… [기획] 4·15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후보 프로필 -…
[기획] 4·15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후보 프로필 -… [기획] 도의원 재·보선 후보 프로필
중위소득 이하 4인가구에 100만원 지원될까? [월드뉴스] 전세계 코로나19 사망자 3만249명 집…
4·15 총선 후보 등록 마무리 표심잡기 주력 정순균 강남구청장 "유학생모녀 '선의 피해자' …
정부, 모든 입국자 2주간 의무격리 확대 시행 남미 유학생 제주 9번째 코로나19 확진 판정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