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원희룡 제주지사 미래통합당 최고위 합류
16일까지 최고위원 인선 완료…한국당 8명에 추가 4명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2.14. 14:22:5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자유한국당, 새로운보수당, 미래를향한전진4.0(전진당) 등이 합당해 출범하는 '미래통합당'의 최고위원으로 원희룡 제주지사와 새보수당 이준석 젊은정당비전위원장이 내정됐다.

 통합신당준비위원회의 박형준 공동위원장은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전체회의 직후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다.

 전날 통준위는 한국당 최고위원회의에 최고위원 4명을 추가하는 식으로 신당 지도부를 꾸리기로 한 바 있다.

 박 위원장은 "추가되는 최고위원 4명 중에 현역 의원은 포함이 되지 않을 것 같다"며 "현재까지 원희룡 제주지사와 새보수당 이준석 위원장에 대해서는 이견이 없는 상태"라고 밝혔다.

 그는 "나머지 최고위원 2명은 확정되지 않았고, 지금 자세히 이야기하기 어려운부분이 있다"며 "오후 수임기구 논의를 거쳐 16일까지 협의를 완료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박 위원장은 신당 최고위 규모에 대해 "12명 이내로 될 것 같다"고 했다. 통준위 일각에서 주장한 '한국당 최고위원 순감'이 이뤄지지 않을 가능성이 커졌다. 박 위원장은 한국당 공천관리위원회 규모를 4명 더 늘릴 수 있도록 한 신당 공관위 구성 방침과 관련, "공관위원을 늘릴지 여부는 새 지도부가 구성된 뒤 김형오 공관위원장과 협의해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통준위에 참가했던 시민사회단체들이 공관위원 증원 문제를 놓고 갈등을 빚다 이날 사퇴 입장을 밝히고 회의에 불참한 데 대해서는 "공관위가 꼭 아니더라도 신당을 만드는 과정에 참여할 기회를 넓혀가자는 논의를 했다"며 "계속 접촉할 것"이라고 했다.[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항공 운항 승무원 1명 코로나19 확진 제주서 올해 8번째 SFTS 환자 발생
연석 들이받은 오토바이 탑승 20대 2명 사상 '존폐위기' 제주자치경찰 다시 회생할까
가을길목 입추에도 제주지방 열대야.. 8일 많은… 나무와숲학교 한동대 '세상변화프로젝트' 대상…
제주 중산간 도로변 갓길 교통사고 '위험' '제주형 재난지원금' 지원 조례 10일 원포인트 …
'역대급 장마' 여름별미 한치회가 사라졌다 제주용암수 한글이름 달고 러시아 진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