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비선실세' 최서원, 파기환송심 징역 18년
대법원 일부 강요혐의 무죄 취지.. 형량 2년 감형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2.14. 15:44:1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박근혜 정부 '비선 실세' 최서원(개명 전 최순실)씨가 국정농단 파기환송심에서 징역 18년을 선고받았다.

 서울고법 형사6부(오석준 백승엽 조기열 부장판사)는 14일 최씨의 파기환송심에서 징역 18년과 벌금 200억원, 추징금 63억여원을 선고했다.

 최씨는 박 전 대통령과 공모해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으로부터 딸 정유라씨의 승마 지원비를 뇌물로 받고, 50여개 대기업에는 미르·K스포츠재단 출연을 강요한 혐의 등으로 기소됐다.

 앞서 2심은 최씨에게 징역 20년과 벌금 200억원, 추징금 70억여원을 선고했다.

대법원 전원합의체는 지난해 8월 최씨의 일부 강요 혐의는 무죄로 봐야 한다며 사건을 서울고법에 돌려보냈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하루 사망자 500명' 코로나19 토네이도 미국 강… 내일부터 모든 해외입국자 2주간 의무 자가격…
교육부 "4월9일 고3·중3부터 순차적 온라인 개… '지역구도 먹구름' 정의당 후보 단일화 나설까
정부 "재난지원금 지급기준, 다음주 발표" 전국 소방관 47년 만에 내일 국가직 전환
국내 코로나19 확진 125명 증가 총 9786명 대선주자 선호도 이낙연 10개월 연속 1위
'하명수사·선거개입' 의혹 검찰 수사관 아이폰… 민주 "김종인 100조 얘기 70년 구호"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