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손흥민 EPL 50골' FIFA "기생충 이어 또 새역사 썼다"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2.17. 13:51:2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손흥민(28·토트넘 홋스퍼)이 아시아 선수로는 최초로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통산 50골을 돌파하자 국제축구연맹(FIFA)이 영화 '기생충'을 엮어 또 하나의 새역사라며 한국에 축하 인사를 건넸다.

 FIFA는 17일(한국시간)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손흥민이 두 팔을 벌리고환호하는 사진과 함께 "이번 달 오스카에서 역사를 만든 데 이어 손흥민이 또 다른 역사를 썼다. 그는 프리미어리그에서 50골을 넣은 최초의 아시아 선수가 됐다. 한국에 축하한다"라는 글을 올렸다.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10일 열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최고 권위인 작품상을 비롯해 감독상, 각본상, 국제영화상까지 4관왕을 차지하며 세계 영화사에 새로운 이정표를 세우더니 손흥민이 축구로 다시 한번 한국 국민의 저력을 보여준 데 대해 축하 메시지를 전한 것이다.

 손흥민은 이날 영국 버밍엄의 빌라 파크에서 끝난 2019-2020시즌 프리미어리그 26라운드 애스턴 빌라와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전반 추가 시간 2-1을 만드는 역전 골과 후반 추가 시간 결승 골을 터트려 토트넘에 3-2 승리를 안겼다.

 이날 멀티 골로 손흥민은 2015-2016시즌 잉글랜드 진출 이래 프리미어리그 개인통산 득점을 51골로 늘렸다. 프리미어리그 통산 50골을 넘어선 것은 아시아인으로는 손흥민이 최초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임동혁 결승골' K리그2 제주 3위 탈환 2년차 모리카와, PGA 챔피언십 우승.. 강성훈 79…
'2타점 적시타' 추신수 팀 3연승 견인 대니엘 강, 4타차 뒤집고 2주 연속 우승
KBO 올스타 '베스트 12' 후보 확정 '챔스 탈락' 유벤투스 사리 감독 경질
최지만 양키스와 더블헤더 3안타 수확 리디아 고 마라톤 클래식 3R도 선두
제주마 '초시대' 경주 나섰다 하면 '우승' 제주체육회 "진학 걸린 선수부부터 대회 개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