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손흥민 EPL 50골' FIFA "기생충 이어 또 새역사 썼다"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2.17. 13:51:2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손흥민(28·토트넘 홋스퍼)이 아시아 선수로는 최초로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통산 50골을 돌파하자 국제축구연맹(FIFA)이 영화 '기생충'을 엮어 또 하나의 새역사라며 한국에 축하 인사를 건넸다.

 FIFA는 17일(한국시간)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손흥민이 두 팔을 벌리고환호하는 사진과 함께 "이번 달 오스카에서 역사를 만든 데 이어 손흥민이 또 다른 역사를 썼다. 그는 프리미어리그에서 50골을 넣은 최초의 아시아 선수가 됐다. 한국에 축하한다"라는 글을 올렸다.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10일 열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최고 권위인 작품상을 비롯해 감독상, 각본상, 국제영화상까지 4관왕을 차지하며 세계 영화사에 새로운 이정표를 세우더니 손흥민이 축구로 다시 한번 한국 국민의 저력을 보여준 데 대해 축하 메시지를 전한 것이다.

 손흥민은 이날 영국 버밍엄의 빌라 파크에서 끝난 2019-2020시즌 프리미어리그 26라운드 애스턴 빌라와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전반 추가 시간 2-1을 만드는 역전 골과 후반 추가 시간 결승 골을 터트려 토트넘에 3-2 승리를 안겼다.

 이날 멀티 골로 손흥민은 2015-2016시즌 잉글랜드 진출 이래 프리미어리그 개인통산 득점을 51골로 늘렸다. 프리미어리그 통산 50골을 넘어선 것은 아시아인으로는 손흥민이 최초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손흥민 측 "제주 군사훈련 입소현장 비공개" 프로배구 남 20명·여 18명 FA 공시
구자철, 독일 아우크스부르크 '드림팀' 후보 한국축구 FIFA 랭킹 세차례 연속 40위 유지
"제주 운동선수 폭력 일상화?… 조사 내용 왜곡… 이멀먼 "임성재, 세계적인 골퍼로 성장 확신"
프로농구 LG, 현주엽 감독과 '결별' '전화번호 공개' 샤라포바 "40시간에 문자 220만…
여자배구 샐러리캡+옵션캡 '23억원'으로 인상 전 세계 테니스 '승부조작' 의심 사례 38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