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정부, 오늘 신천지 명단 지자체 배포..유출 금지 당부
"불필요한 행사와 사적 모임 가급적 자제해달라"
서울=부미현 기자 bu8385@ihalla.com
입력 : 2020. 02.26. 11:16:4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정부가 신천지 교인 명단을 26일 해당 지자체에 배포해 코로나19 전수 조사에 나선다. 정부는 지자체에 배포되는 명단은 유출시 또다른 차별과 불신이 우려된다며 철저한 보완을 당부했다.

이날 대구에서 국무총리 주재로 열린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는 대구시 병상 확보 계획 등 방역대책 추진상황과 신천지 교회 전체 신도 조사 협조사항, 마스크 수급, 집단행사와 다중이용시설 등에 대한 지침 개정, 어린이집 휴원과 돌봄 공백 지원대책 등을 논의했다.

중대본에 따르면, 정부는 신천지 교회 측으로부터 약 21만 2000명의 전체 신도 명단을 확보, 각 지자체별로 명단을 전달하고 이에 따른 조치가 이뤄진다.

지자체들은 전체 신도별로 호흡기 또는 발열 증상이 있는지 여부를 확인해 유증상자를 파악하고 유증상자는 즉시 자가격리 조치한 후 자택을 방문해 검체를 채취하고 진단검사를 하게 된다.

중대본은 "지자체에 배포되는 명단은 또 다른 차별과 불신을 야기하지 않도록 유의하며, 감염병 방지를 위한 목적 이외의 유출과 사용을 금지한다"고 강조했다.

정부는 감염병 위기경보가 심각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집단행사, 다중이용시설 등에 대한 지침을 개정해 이날부터 시행한다.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을 적극적으로 방지하기 위해 예방적 조치를 강화하는 내용이 주된 개정 방향이다.

개정된 지침은 집단행사는 시급성, 감염전파 가능성, 대상의 취약성 등을 고려해 불요불급한 일회성, 이벤트성 행사나 협소하고 밀폐된 공간에서 다수가 밀집하는 행사, 취약계층을 주요 대상으로 하는 행사 등은 취소 또는 연기할 것을 권고했다.

정부는 또 친목을 목적으로 하는 모임, 회식, 여행 등 시급성과 필요성이 낮은 사적 모임도 가급적 자제해 줄 것을 당부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도, 양성평등담당관 행정시로 확대 162명 … 안전보건교육 비대면 실시.. 교육방안 다양화
장성철 선거캠프 "송재호 공약 두루뭉술 구호… 시민행복위한 26개 중점사업 선정 본격 추진
제주도, 두번째 '성평등미디어상' 공모... 10월30… 제주도의회, 의정자료센터 '전자책 서비스' 제…
분기별→매달… 장애인고용촉진장려금 확대 제주 여성의 미래 걸 수 있는 총선 후보는 누구
4월 임시회 축소... 올해 첫 도정질문 서면 대체… 고대지 "부정선거 감시단 본격 운영"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