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누수 문제로 주민 상대 행패부린 60대 실형
이상민 기자 hasm@ihalla.com
입력 : 2020. 02.26. 17:58:4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아파트 누수 문제로 갈등을 빚던 이웃을 협박하고 경비원을 폭행한 60대 여성에게 법원이 실형을 선고했다.

제주지방법원 형사4단독 서근찬 부장판사는 최근 특수상해, 특수협박, 재물손괴, 정보통신망이용촉진및정보보호등에관한법률 위반 혐의로 기소된 A(67·여)씨에게 징역 1년 3개월을 선고했다고 26일 밝혔다.

A씨는 자신이 거주하는 제주시내 한 아파트에서 발생한 누수 문제로 아래층 주민 B씨와 갈등을 겪던 중 지난해 1월 6일 B씨의 집 현관문을 발로 수차례 걷어차며 30분간 욕설을 하는 등 협박한 혐의로 기소됐다.

또 A씨는 그해 4월9일 아파트 관리사무소장에게 고함을 지르며 테이블 유리를 깨뜨리고, 이보다 앞서 그해 3월31일에는 아파트 경비원을 둔기로 폭행한 혐의 등을 받는다.

서 부장판사는 "피고인은 피해자들과 합의하지 못했고, 피해 회복을 위한 노력도 제대로 하고 있지 않다"면서 "다만 공소 사실을 대부분 인정하고, 피해의 정도가 매우 무겁지는 않은 점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형을 정했다"고 밝혔다.

사회 주요기사
제2공항 강행 관련 천주교 제주교구 생태환경… 中어선 제주해역에 몰래 그물 쳐 마구잡이 포…
삼다수 공장 사망사고 전·현직 간부 벌금형 참여연대 제안 7대 정책 대부분 총선 후보 찬성
제2공항 중단 등 도민선언에 1만여명 참여 제2공항 찬성 측 여론조사 91.7% "발전 위해 필요
"제주도정 위원회 개최, 사회적 거리 두기 깨는… 국회의원 후보 대상 동물테파크 찬반 입장 공…
법정서 판사에게 욕설한 60대 징역형 검찰, 이웃 살해한 여성 징역 30년 구형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