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전 남편 살해 고유정 1심 판결 불복 항소
1심서 무기징역 선고 받아…검찰도 항소
이상민 기자 hasm@ihalla.ocm
입력 : 2020. 02.28. 11:00:0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전 남편 살인 혐의로 1심에서 무기 징역을 선고 받은 고유정이 판결에 불복해 항소했다.

28일 제주지방법원 등에 따르면 고씨의 변호인 측은 지난 27일 제주지법에 항소장을 제출했다.

고씨는 1심에서 의붓아들 살해 혐의에 대해 무죄를 선고받았지만, 전남편 살해 혐의가 유죄로 인정돼 무기징역을 선고받았다.

고씨는 전 남편이 자신을 성폭행하려 하자 우발적으로 살인을 저지르게 된 것이라며 우발적 범행을 주장했지만 재판부는 계획 범행이라는 검찰 측 공소사실을 모두 받아들였다.

앞서 검찰도 지난 24일 고씨에게 내려진 판결 중 전 남편 살해 사건에 대해서는 양형부당을, 의붓아들 살해 사건에 대해서는 사실오인과 법리오해를 이유로 항소했다. 검찰은 고씨가 두 사건 모두 계획적으로 범행했다고 보고 사형을 구형했었다.

한편 고씨는 지난해 3월 2일 오전 4∼6시쯤 의붓아들 A군이 잠을 자는 사이 몸을 눌러 숨지게 한 혐의(살인)로 기소됐다. 또 그해 5월 25일 오후 8시 10분부터 9시 50분 사이 제주시 조천읍의 한 펜션에서 전 남편 강씨를 흉기로 찔러 살해한 뒤 시신을 훼손하고 버린 혐의(살인·사체손괴·은닉)를 받는다.

사회 주요기사
부석종 해군참모총장 취임 "선진 해군 만들 것" 제주 제2공항·관광산업 총선 후보 견해는?
제2공항 강행 관련 천주교 제주교구 생태환경… 中어선 제주해역에 몰래 그물 쳐 마구잡이 포…
삼다수 공장 사망사고 전·현직 간부 벌금형 참여연대 제안 7대 정책 대부분 총선 후보 찬성
제2공항 중단 등 도민선언에 1만여명 참여 제2공항 찬성 측 여론조사 91.7% "발전 위해 필요
"제주도정 위원회 개최, 사회적 거리 두기 깨는… 국회의원 후보 대상 동물테파크 찬반 입장 공…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