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교육
제주 초등학생 열 중 하나 "스마트기기 없어"
제주자치도교육청, 지난달 25~31일 조사 결과
초중고생 6127명 '미확보'… 온라인 개학 비상
김지은 기자 jieun@ihalla.com
입력 : 2020. 04.01. 18:35:2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오는 4월 9일부터 단계적 '온라인 개학'이 시작되지만 제주도내 초중고생 6000여명이 컴퓨터나 노트북, 태블릿 등 스마트기기를 가지고 있지 않은 것으로 집계됐다.

1일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에 따르면 도내 초중고생은 전체 7만8629명으로, 이 중 6127명(7.8%)이 스마트기기를 보유하고 있지 않았다. 기기는 있지만 가정에 인터넷이 설치되지 않은 학생도 전체의 2.3%(1838명)이었다. 이는 도교육청이 지난달 25일부터 31일까지 도내 전 학생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다.

학교급별로 보면 중고생에선 스마트기기 미확보율이 1~3% 내외로 상대적으로 낮았다. 이에 반해 초등학생은 그 비율이 13%(4만479명 중 5275명)를 웃돌았다. 초등학생 10명 중 1명 이상이 온라인 개학 이후 가정에서의 원격 수업이 사실상 불가능한 셈이다.

이에 도교육청은 도내 학교와 교육청이 보유한 태블릿 대여를 통해 온라인 개학에 대비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현재 도내 학교와 교육청이 보유한 태블릿은 총 1만 2296대다.

교육 주요기사
코로나 헤치고 도순초병설유치원 '개원' 이석문 "특정집단 혐오표현 멈춰야"
제주외고 일반고 전환 모형 7월 확정 내일부터 '제주교육희망지원금' 신청 접수
제주 중학교 21개교 중간고사 생략키로 제주 초·중·고교생 36명 코로나19 '음성'
제주대 '고교교육 기여대학' 2년 연속 선정 제주 초·중·고교생 24명, 코로나19 검사中
학부모가 제주교육희망지원금 수령자 '결정' "교육감 공약 때문에 제주외고 폐지돼야 하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