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원희룡 "이달 20만가구 '제주형 재난지원금'"
40~100만원 가구원수 따라 '차등'으로 지원
공공급여 수급자·수입 유지되는 경우 제외돼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0. 04.06. 12:47:1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코로나19 여파로 정부가 지급하는 긴급 재난지원금에 앞서 제주도 자체적으로 별도의 재난지원금을 지급한다.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는 6일 도청 기자실에서 열린 코로나19 브리핑에서 "지원 대상은 중위소득 50%를 기준으로 검토하고 있다"며 "제주의 소득 분포가 전국 평균에 비해 낮기 때문에 전체 가구의 70%가 지급 대상에 포함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이어 "금액은 1인 가구가 40만원이며, 4인 가구는 100만원 등 가구원 수에 따라 40만원, 60만원, 80만원, 100만원으로 차등 지급될 예정"이라며 "이는 정부가 산정하는 기준에 부합하는 것으로, 현재 세부적인 검토를 진행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원 지사는 "아동수당이나 공공근로 등 저소득층이 소비쿠폰을 받은 경우도 지급 대상에 포함될 것"이라며 "하지만 공무원처럼 급여가 계속 나오거나, 임대료 등 소득이 유지되는 경우, 중위소득 100% 초과 가구, 기초생활수급자 등 공공급여를 받는 경우에 대해서는 대상에서 제외된다"고 밝혔다.

 원 지사는 "가구수로 따지면 제주 전체 29만여 가구 가운데 약 20만5000가구가 대상에 포함될 것으로 보인다"며 "대상에서 제외되는 기초생활수급자 가구가 2만 가구인 점에 비춰보면 해당 수치에서 큰 차이는 없을 것이다. 지급은 4월 내로 이뤄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정부의 긴급 재난지원금 지급은 다음달로 예상되고 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카카오커머스, 벤처캐피탈 투자조합에 20억 출… 제주 제2공항 예정지 인근 토지, 목적 외 사용 '…
해외여행 못간 20~30대 제주로 몰린다 제주도의회 상임위 개편 공론화 촉각
양돈농가 외부·울타리 입출하대 설치해야   코로나19 심각단계 100일 제주관광객 217만명 줄…
제주 밀려드는 괭생이모자반 선제적 대응 실패 고태순 의원, 취약계층 방문방역 지원 조례 제…
제주 건설기계 공영주기장 설치 근거 마련 추… 제주도, 유관기관 합동 교통사고 예방 강화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