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지지도 83.3%' 오영훈·부상일 쏠림… 양자대결 확정적
21대 국회의원선거 당선 가능성(제주시을)
지지도 오영훈 46.5%-부상일 36.8%… 9.7%p 격차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0. 04.06. 2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강은주 2.9%-차주홍 1.6%-전윤영 0.5%로 뒤 이어
당선 가능성에선 격차 더 벌어져 오영훈이 높아

제주시을 선거구는 재선을 노리는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후보와 4년 전 오 후보에게 당한 패배를 설욕하려는 미래통합당 부상일 후보의 '양자대결'로 압축되고 있다.

▶후보 지지도=만약 내일 투표한다면 어떤 후보에게 투표할 것인지 묻는 질문에서 오영훈 후보 46.5%, 부상일 후보 36.8%를 기록, 각각 1·2위를 차지했다. 80%가 넘는 지지도가 두 후보에게 집중된 것이다. 이어 민중당 강은주 후보 2.9%, 한나라당 차주홍 후보 1.6%, 국가혁명배당금당 전윤영 후보 0.5% 등으로 뒤를 이었다. 지지하는 후보가 없다고 답한 경우는 7.1%, 모름·무응답은 4.6%로 부동층이 11.7%였다.

연령대로 보면 오영훈 의원이 60대 이상을 제외한 모든 연령대에서 가장 많은 지지도를 얻었다. 18~29세 48.1%, 30대 55.1%, 40대 58.9%, 50대 45.3%를 기록한 것이다. 반면 부상일 후보는 60세 이상에서 57.6%의 지지도를 보였고, 18~29세 17.9%, 30대 28.4%, 40대 33.8%, 50대 38.5%로 오영훈 후보 다음으로 높았다. '40대 이하'로 보면 오영훈 후보가 54.2%, 부상일 후보가 26.8%로 나왔지만, '50대 이상'은 부상일 후보가 49.2%, 오영훈 후보 36.9%로 순위가 뒤바뀌었다.

지역별로 보면 오영훈 후보가 일도·건입·화북·삼양·봉개동 46.7%, 이도·아라동 47%, 조천·구좌·우도 45.2%로 가장 높은 지지도를 보였으며, 부상일 후보가 일도·건입·화북·삼양·봉개동 37.9%, 이도·아라동 36.1%, 조천·구좌·우도 35.4%로 뒤를 바짝 추격했다.

성별로는 여성에서 오영훈 후보 49.7%, 부상일 후보는 29.3%, 강은주 후보 3.9%, 차주홍 후보 1.3%, 전윤영 후보 0%였다. 남성은 부상일 후보 44.4%, 오영훈 후보 43.2%, 차주홍 후보 2%, 강은주 후보 1.8%, 전윤영 후보 1.1% 순이었다.

직업으로 보면 부상일 후보가 농업·임업·축산업, 수산업, 자영업에서 각각 59.5%, 52%, 50.3%로 1위를 기록했다. 오영훈 후보의 경우는 사무직, 노동직, 가정주부, 학생, 무직에서 각각 52.1%, 65.3%, 39.9%, 48.5%, 49.3%로 지지도가 가장 높았다.

이념성향으로 지지도를 보면 진보와 중도진보, 범진보에서 오영훈 후보가 65% 이상의 높은 지지도를 보인 반면 부상일 후보는 보수, 중도보수, 범보수에서 60% 이상을 기록했다.

▶당선 가능성=당선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서는 오영훈 후보와 부상일 후보의 격차가 더 벌어졌다. 오영훈 후보가 52.7%의 당선 가능성을 보였으며, 부상일 후보 30.6%, 강은주 후보 1.5%, 차주홍 후보 1.0%, 전윤영 후보 0.9%로 뒤를 이었다. '없음'이나 '모름·무응답'은 각각 5.7%, 7.7%였다. 연령별로는 오영훈 후보가 60세 이상을 제외한 모든 연령에서 선두를 기록했고 부상일 후보는 60세 이상에서 1위를 달렸다. 지역별로는 모든 곳에서 오영훈 후보가 앞섰다. 이 밖에도 오영훈 후보를 지지하는 응답자 중 부상일 후보가 당선될 것으로 예상한 유권자는 2.0%로 나타났고, 부상일 후보를 지지하는 응답자 중 오영훈 후보가 당선될 것으로 전망한 경우는 12.7%였다.

한편 이번 2차 여론조사는 한라일보·JIBS, 제민일보 등 도내 언론 3사가 공동으로 국내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주)리얼미터에 의뢰해 이뤄졌으며, 지난 4월 3일부터 5일까지 제주도 거주 만 18세 이상 남녀 2455명( 갑 815· 을 821· 서귀포시 819명)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응답률은 5.2%(갑 5%, 을 5.6%, 서귀포시 4.9%), 무선(60%)·유선(40%) 병행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자동응답(ARS) 및 전화면접(CATI) 조사, 2020년 3월 행정안전부 주민등록인구통계 기준 성별·연령대별· 지역별 인구 비례에 따른 가중치를 적용(림가중)했다. 각 선거구 오차는 ±3.4%p (95% 신뢰수준). 자세한 여론조사 개요 및 결과는 리얼미터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개발공사, 수자원 보전·재해 예방 역할 '… 수도권 청년 51% "제주 이주 의향 있다"
제주자연 만끽하는 세계유산축전 '100일 앞으로 제주, 국토부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 선정
제주농기원, 귀농창업 활성화 교육생 모집 제주형 생활방역위원회 1차 회의 29일 개최
제주농기원 친환경 농업교실 교육생 모집 제주도 개별공시지가 작년보다 4.48% 올랐다
2기 '제주청년 서포터즈' 6월부터 본격 활동 제주도, 올 4월말 기준 체납액 123억 징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