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서귀포시
성산읍, 상습침수지역 도로에 침투조 설치
올해 2억원 투입해 배수로 없는 곳에 17조 설치
문미숙 기자 ms@ihalla.com
입력 : 2020. 04.10. 10:35:2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성산읍은 집중호우 때마다 침수피해가 자주 발생하는 농경지 인접 도로를 중심으로 올해 침투조 17조를 설치했다. 사진=성산읍 제공

성산읍은 집중호우 때마다 침수피해가 자주 발생하는 농경지 인접 도로에 침투조를 집중 설치하고 있다.


 읍은 올해 2억원을 투입해 배수시설이 설치되지 않은 농로 등에 침투조 17조를 설치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는 민생현장 방문에서 주민들이 건의하는 마을숙원사업의 하나로, 현지조사와 측량 등을 거쳐 설치를 마쳤다. 침투조는 땅을 파서 물이 땅 속으로 스며들어 자체적으로 소화하도록 만든 곳이다.


 도로 침수피해를 막으려면 배수로를 신설하거나 확충해야 하지만 사업비 확보와 공사기간 등 많은 시간이 걸리는 점을 감안해 성산읍은 2018년부터 배수로가 없는 농경지에 침투조를 설치하기 시작해 작년까지 20조를 설치했다. 또 올해 배수시설이 미비한 구간에 대해서 추가적으로 우기 전에 침투조를 설치해나갈 계획이다.


 강승오 성산읍장은 "몇 년 전부터 동부지역에는 국지성 집중호우가 자주 발생해 도로가 넘치고 인근 농경지 피해로까지 이어지고 있는 상황"이라며 "농경지 인접도로에 침투조 설치한 후 침수피해가 줄어들면서 마을주민들의 반응도 좋은 편"이라고 밝혔다.

서귀포시 주요기사
"중증장애인 상해보험 가입하세요" 서귀포시, 대정마늘 소비촉진 운동 전개
서귀포시, 폐기물 수집·운반 차량 점검 강화 서귀포시 하계 대학생 아르바이트 모집
'정보 늦고 접속 불편' 서귀포시 홈페이지 관리… '나이제한 폐지' 난임부부 시술비 확대 지원
저소득 장애인에 보조기기 지원 제주곶자왈도립공원 새 모습으로 단장
보행자 교통사고 잦은 곳에 바닥신호등 2020 서귀포 건축문화기행 운영 재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