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24억 투입' 제주시 구좌읍 스마트 마을로 만든다
스마트빌리지 보급 확산 사업 공모서 최종과제 선정
24억원 투입… 체감형 커뮤니티케어 서비스 사업 추진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20. 05.29. 10:34:2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특별자치도의 'ICT융합 기반 주민참여 체감형 커뮤니티케어 서비스 사업'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이 공동으로 추진하는 '2020년 스마트빌리지 보급 및 확산 사업'공모에서 최종과제로 선정됐다.

 이에 제주도는 올해 사업비 24억8000만원을 투자받아 서비스 시스템을 구축에 나선다.

 스마트빌리지 보급 및 확산 사업은 대도시 중심의 스마트 시티 사업을 지역 균형발전을 위해 농어촌 중심의 생활편의를 개선하기 위해 추진하는 공모사업으로 제주시 구좌읍 등 전국 4개 지역(김해, 완주, 강진)이 최종 선정됐다.

 이번 사업은 제주도가 수행기관, 제주시와 각 서비스별 총 8개 기업이 참여기관으로 컨소시엄을 구성해 구좌읍(세화리, 상도리, 하도리, 종달리, 송당리)에 총 24억 8200만원(정부출연금 18억4900만원, 참여기업 6억 3300만원)을 투입해 추진한다.

 사업의 주요 내용은 이미지 센서를 추가한 IoT 기반 스마트 쓰레기통 관리 솔루션 구축, 대화형 IoT 기기를 통한 스마트한 양방향 어르신 커뮤니티 케어 시스템 구현, 관광객 유치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자율주행 셔틀 운행, 지오펜싱 기반 주거환경 보안과 해녀 사고발생 위험 대비 정보시스템 구축, 키오스크 및 디지털 사이니지(화면이 움직이며 소리나는 옥외광고)를 통한 지능형 정보공유 플랫폼을 구축과 이를 통한 정보 공유 채널 확대 도모 등이다.

 도는 스마트빌리지 사업을 통해 4차 산업혁명 혜택을 농어촌에서 향유할 수 있도록 지능정보기술을 접목해서 지역 현안 해결과 생활환경 개선하고 이를 통해 편의성 향상 및 관광 활성화를 도모하는데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제주도 관계자는 "지역주민의 주도로 디지털 기술을 적용해 지역특성에 따른 다각화를 도모하고 도내 타 농어촌 지역의 상황에 맞게 적용될 수 있도록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 현안 다루는 행안위 통합당 배정 완료 제주4·3특별법 개정안 내주 발의된다
[월드뉴스] 美 영부인 최측근이 폭로한 책 나온… 시행 10년 '부동산 투자이민제' 실효성 의문
여자 많다는 '삼다의 섬' 제주는 옛말 제11대 제주도의회 의장단·상임위원장 본사 방…
지지부진 제주국립공원 확대 논의 재개 촉각 제주 '재산세↑·세수↓' 경제적 삶 갈수록 퍽…
도내 육상 폐기물 하천따라 바다 유입 차단   추경안 늑장 제출에 제주도의회 임시회 연기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