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벤투호 카타르월드컵 2차예선 북한과 홈경기 11월 예정
AFC "코로나19로 미뤄진 월드컵 2차 예선 10~11월에 개최 계획"
"ACL은 조별리그·16강전 한군데 모여서 치르는 방안 검토"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6.05. 17:48:3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과 북한 대표팀의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7차전 홈경기가 11월에 열린다.

축구계 관계자는 5일 "아시아축구연맹(AFC)이 지난 2일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에 나선 회원국들과 화상 회의를 열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미뤄진 3월 및 6월 예선전의 대체 날짜를 논의했다"면서 "3월 경기는 10월에, 6월 경기는 11월에 각각 치르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은 지난해 9월 시작돼 11월까지 팀별로 4~5경기를 치렀다.

월드컵 2차 예선 5~6차전은 지난 3월에 펼쳐질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의 여파로 연기됐고, 코로나19 상황이 더 심각해지면서 6월에 치러지기로 했던 7~8차전도 무기한 미뤄졌다.

AFC는 그동안 회원국들과 화상 회의를 통해 3월과 6월에 치르지 못한 월드컵 2차 예선 경기 대체일을 토의했고, 올해 안에 월드컵 2차 예선을 반드시 마쳐야 하는 상황에서 10~11월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벤투호는 3월에 치르지 못한 투르크메니스탄과 월드컵 2차 예선 H조 5차전 홈 경기, 스리랑카와 6차전 원정 경기를 10월에 치른다.

또 6월에 예정됐던 북한과 7차전 홈 경기, 레바논과 8차전 홈 경기를 11월에 치르게 됐다.

다만 10~11월 경기 일정은 코로나19 상황이 지금보다 한풀 꺾여 국가별 이동에 제한이 완화된다는 전제가 충족돼야 한다.'

축구계 관계자는 "AFC도 마냥 월드컵 2차 예선 일정을 미룰 수 없는 상황에서 회원국들과 협의해 10~11월 개최 방안을 마련한 것으로 안다"라며 "코로나19 때문에 홈 경기를 치르지 못하는 나라들의 경우 중립 지역 경기도 고려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10~11월에도 코로나19 상황이 진정되지 않으면 올해 예정된 월드컵 2차 예선 경기를 모두 취소해야 한다"라며 "이러면 AFC가 국제축구연맹(FIFA)에 별도의 A매치 기간을 요청해야 한다. 하지만 각국 프로리그 일정 때문에 기존 A매치 데이 이외의 대체 날짜를 받기는 쉽지 않을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AFC는 코로나19로 중단된 AFC 챔피언스리그(ACL)의 조별리그와 16강전을 홈앤드어웨이 방식 대신 특정 지역에 같은 조의 팀들이 한꺼번에 모여서 토너먼트 방식으로 치르는 방안을 두고 고심하고 있다.

이미 서아시아지역은 9월 A매치 데이 이후와 10월 A매치 데이 직전에 조별리그와 16강전 경기를 한 군데서 치르기로 합의를 한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동아시아지역도 이 방법을 고려하는 가운데 경기 일정에 대해선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

AFC는 코로나19로 국가 간 이동이 쉽지 않은 만큼 8강·4강·결승전의 경우 홈앤드어웨이 대신 해당 팀들끼리 추첨을 통해 홈팀을 결정한 뒤 단판 승부로 치를 생각이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코로나19 여파' 올해 전국체전 1년씩 순연 합의 '양극화 극심' KBO리그 2할대 승률 2개팀 나오나
'캐나다 정부 훈련 허가' 류현진 주말 토론토 … EPL 토트넘 1-3 완패 UCL 진출 '빨간불'
故 최숙현 선수에게 감독만큼이나 무서웠던 팀… SK 와이번스 팔꿈치 부상 킹엄 방출
'짜릿한 역전승' 제주Utd FA컵 16강전 진출 '극심한 타격 부진' SK 22년만에 최악 기록 나오…
EPL 첼시·레스터시티 나란히 패배 4위 싸움 '안… 제주Utd 연장 혈투 대역전 FA컵 16강 진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