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코치 없이 경기' 한화 이글스 13연패
경기 직전 투·타 핵심 코치 5명에 자택 대기 지시
NC전 대패 후 코치 보직 발표…비정상적 과정 의혹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6.06. 21:25:0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가 유례를 찾기 힘든 코치진 보직 변경을 단행했다.

한화는 6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NC 다이노스와 홈경기를 앞두고 장종훈 수석코치, 김성래 타격 메인 코치, 정현석 타격 보조 코치, 정민태 투수 메인 코치를 1군 엔트리에서 한꺼번에 말소했다.

아울러 1군 엔트리에는 포함되지 않은 박정진 불펜 코치도 내보냈다.

분위기 쇄신 차원의 코치진 교체는 프로야구에서 심심치 않게 볼 수 있지만, 이날 한화의 결정 과정은 정상적이지 않았다.

해당 코치들은 이날 오전 경기장에 정상적으로 출근한 뒤 엔트리 말소 소식을 통보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보통 코치진 변경은 충분한 내부논의를 거친 뒤 해당 자리를 어떤 지도자로 채울지 결정하는데, 한화는 이런 과정을 밟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해당 코치들은 2군 혹은 육성군으로 이동하라는 지시도 받지 못했다. 코치들은 개인 짐을 싸 자택으로 이동했다.

한화는 이날 빈자리를 대체할 수 있는 코치를 콜업하지 않고 NC전을 치렀다.

투수 교체와 불펜 투수 준비, 야수 교체 등 거의 모든 결정을 한용덕 감독이 홀로 했다.

한 감독은 경기 중 직접 마운드에 올라가 투수를 교체하기도 했다.

한 감독의 곁엔 전형도 작전코치, 채종국 수비코치, 고동진 주루코치, 차일목 배터리코치 등 4명뿐이었다.

한화는 수석·투수·타격코치 부재 속에 2-14 대패를 당해 13연패에 빠졌다. 이는 구단 역사상 단일시즌 최다 연패 타이기록이다.

한화는 경기가 끝난 뒤에야 1군으로 올라올 코치 명단을 발표했다.

2군에 있던 정경배 타격 코치, 이양기 타격 보조 코치, 김해님 투수 코치, 마일영 불펜 코치를 1군 코치로 선임한다는 내용이었다.

신임 코치를 올릴 시간도 없이 1군 코치들에게 징계성 처분을 내린 배경이 무엇인지에 관해선 이렇다 할 설명이 없었다.

1군 코치 5명의 말소 결정은 한용덕 감독이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코로나19 여파' 올해 전국체전 1년씩 순연 합의 '양극화 극심' KBO리그 2할대 승률 2개팀 나오나
'캐나다 정부 훈련 허가' 류현진 주말 토론토 … EPL 토트넘 1-3 완패 UCL 진출 '빨간불'
故 최숙현 선수에게 감독만큼이나 무서웠던 팀… SK 와이번스 팔꿈치 부상 킹엄 방출
'짜릿한 역전승' 제주Utd FA컵 16강전 진출 '극심한 타격 부진' SK 22년만에 최악 기록 나오…
EPL 첼시·레스터시티 나란히 패배 4위 싸움 '안… 제주Utd 연장 혈투 대역전 FA컵 16강 진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