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추미애 "검찰 조국 일가 과잉·무리한 수사 있었다"
"윤석열 검찰, 신천지 방역 골든타임 놓쳐" 지적도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6.29. 20:19:3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답변하는 추미애 장관.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29일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일가에 대한 검찰 수사와 관련해 "과잉 수사, 무리한 수사가 있었다는 점을 부인할 수 없다"고 밝혔다.

추 장관은 이날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 더불어민주당 신동근 의원이 '조국 일가 수사와 관련해 검찰의 공정성에 의심이 간다는 지적이 나오는데 어떻게 생각하느냐'고 묻자 이렇게 답했다.

추 장관은 "이 사건은 현재 수사 중인 사건이라 언급하기 곤란하다"면서도 "검찰의 그러한 수사를 개혁의 대상으로 삼고 있고, 제가 인권수사 개혁 태스크포스(TF)를 가동하는 중"이라고 했다.

추 장관은 윤석열 검찰총장이 법무부 장관의 정당한 지휘를 따르지 않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의 골든 타임을 놓친 적이 있다는 취지의 언급도 했다.

종교단체 신천지를 통해 코로나19가 확산하던 2월 장관이 공문으로 압수수색을 지시했으나 검찰이 제때 응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추 장관은 '윤 총장이 장관의 지휘를 이행하지 않는 일이 반복되면 어떻게 처리하겠느냐'는 민주당 김남국 의원의 질의에 "만약 제때 신천지를 압수수색했더라면 당시 폐쇄회로(CC)TV를 통해서 출입한 교인 명단을 확보할 수 있었겠지만, 압수수색 골든타임을 놓치면서 귀중한 자료를 확보하지 못했다"며 "결국 제때 방역을 못한 누를 범했다"고 지적했다.

추 장관은 민주당 김종민 의원이 윤 총장의 직무 수행에 대한 최근 여론조사를 언급하며 '법과 규정대로 하는 집행 업무가 5대5 지지를 받는 것은 빨간불'이라고 지적하자 "날카로운 지적"이라며 공감을 표했다.

이어 김 의원이 '검찰의 과잉 수사 논란도 부담인데, 만약 검찰이 제식구 감싸기 논란에도 빠지면 검찰의 미래에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지적하자 추 장관은 "의원님이 우려하는 바를 검찰총장도 듣고 있을 것"이라고 답했다.

추 장관은 그러면서 "제식구 감싸기나 측근 감싸기가 되지 않도록, 수사팀의 수사 방해가 되지 않도록 (윤 총장이) 진중하고 올바른 선택을 해야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추 장관은 검찰총장을 법사위에 직접 출석시켜야 한다는 주장에는 선을 그었다.

추 장관은 열린민주당 김진애 의원의 관련 질의에 "(검찰총장의 법사위 출석은) 논의가 필요하다"며 "검찰총장에 대한 정치적 책임은 법무부 장관이 진다. 수사기관의 정치적 중립성은 보장돼야 한다"고 강조했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윤석열 독립수사본부 건의에 추미애 즉각 거부 '수능 가늠자' 모의평가 9월16일 실시
'손석희 공갈미수' 김웅 1심서 징역 6개월 법정… 추미애 '내일 오전 10시까지" 윤석열에 최후통…
일자리 창출 지자체 교부세 더 주고 지방채 발… 아시아나항공 12일부터 한중 항공노선 첫 재개
가사 도우미에도 주휴수당·유급휴가·퇴직급… 이낙연 민주당 대표선거 출마 공식 선언
추미애 "윤석열 최측근 대상 수사 지휘 부적절"… 문대통령 "선수 폭행 반복돼선 안돼"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