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핫클릭
靑 "1주택 남기고 팔아라" 참모들에 강력 권고
노영민 "법적으로 불가능한 경우 아니면 이달 안에 처분하라"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7.02. 15:41:4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은 청와대 내 비서관급 이상 참모 중 다주택자들에게 이달 중으로 1주택을 제외한 나머지 주택은 처분할 것을 강력히 권고했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2일 기자들을 만나 노 실장이 다주택 참모들에게 법적으로처분이 불가능한 경우가 아니라면 이 권고를 따라 달라는 뜻을 전했다고 설명했다.

노 실장은 이미 지난해 12월 같은 취지의 지시를 내린 바 있다.

 그러나 노 실장 본인을 포함해 김조원 민정수석 등이 2주택을 계속 보유하는 등사실상 변화가 없다는 비판 여론이 높아지자 이날 재차 강력권고에 나선 것이다.

 노 실장 역시 이달 안에 자신의 주택 중 한 채를 처분하기로 했다.

 노 실장은 "그간 주택을 팔려고 했으나 쉽게 팔리지 않았고 이번에는 급매물로 내놨다"고 설명했다.

 노 실장은 현재 서울 서초구 반포동과 충북 청주시에 아파트를 갖고 있으며 이 가운데 청주 아파트를 처분키로 했다.

 애초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기자들에게 "노 실장이 반포의 13.8평 아파트를 처분하기로 했다"고 전달했으나, 이후 청와대는 반포가 아닌 청주의 아파트를 팔기로 한것이라고 정정했다.

 노 실장은 또 청와대 내 다주택자 참모들을 면담해 매각을 권고하기도 했다.

 현재 청와대 내 다주택 보유자는 12명이다.

 노 실장은 "대부분 불가피한 사유가 있지만, 국민의 눈높이에 맞아야 하고, 이제는 우리가 솔선수범해야 한다"면서 처분을 권고했다고 청와대 핵심관계자가 전했다.[연합뉴스]

핫클릭 주요기사
코로나19 지역발생 35명 20일만에 최다 대형 택배사 "14일엔 택배 쉽니다"
카카오 집중호우피해 복구 성금 10억원 기부 전공의 또다시 14일 의협 총파업 동참 집단행동
매년 9월 7일은 국가기념일 '푸른 하늘의 날' '만삭아내 살해무죄' 95억 보험금은 어떻게 되…
'보험금 95억' 아내 사망사고 결론은 '졸음운전' 임은정 "간교한 검사" 문찬석 지검장 맹비난
'서울시청 무단침입' 조선일보 기자 기소의견 … 진중권 "세번 뜨악"에 "오즈의 마법사 생각난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