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도 "도내 18·19번 확진자 퇴원"
17번 확진자는 2차 검사결과 양성판정 퇴원 보류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20. 07.03. 17:32:2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달 확진 판정을 받고 제주대학교병원 음압병실에서 격리 치료를 받아온 도내 18·19번 확진자가 3일 오후 4시쯤 퇴원했다고 이날 밝혔다.

이들은 방글라데시 유학생으로 지난 6월 18일 인천공항을 통해 무증상으로 입국 후 당일 오후 제주에 입도, 제주공항 워크스루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았다. 이후 도 보건당국의 모니터링 하에 재학 중인 대학에서 마련한 임시 숙소에서 자가격리중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제주대병원에서 입원치료를 받아왔다.

이들은 지난달 18일 입원 당시부터 코로나19 관련 증상 없이 양호한 건강 상태를 보였고 이달 들어 2~3일 이틀간에 걸친 2회 검사 결과에서 증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들은 24시간 이상 간격으로 2회 연속 음성이면 격리가 해제되는 질병관리본부의 '무증상 확진환자 격리해제 기준'에 의해 입원 15일 만에 퇴원했다.

18·19번째 확진자의 퇴원으로 도내 격리치료 중인 확진환자는 방글라데시 유학생 17번 확진자 1명이다. 이 유학생은 2차 검사결과에서 양성판정에 따라 퇴원이 보류됐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진주 이·통장발'확진 확산… 제주 26일 3명 추… 송영훈 "제주 감귤산업 진흥 의지 있나"
제주도의회 제5기 옴부즈맨 운영위원장에 이종… 제주도, 2020 국제청소년 사이버환경포럼 수상…
농업인 "대면·비대면 병행 교육 만족" "제주 문화예술예산 생색내기에 방만 운영"
2022년 지방선거 시계 내년 1월 본격 가동 서울서 진담검사 받고 제주 입도 후 확진 '논란
사라지는 용천수… 관리 방안 시급 '올해만 3명 사망' 한라산 산악사고 잇따라 주…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전남 해남에서도 보이는 한라산
  • 중국 무인 달 탐사선 창어5호 발사
  • 드림타워 뒤로 보이는 추자도와 진도
  • 비 내리는 제주에 떠오르는 무지개
  • 동백꽃과 한라산
  • 美 캘리포니아 코로나19 확진자 100만…
  • 해리스 당선인의 다양한 표정들
  • "트럼프 유세 듣자" 길게 늘어선 지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