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 여름철 관광 성수기 맞아 방역 '비상'
제주도 코로나19 방역 점검, 강화 등 총력
입도부터 출도까지 안전한 휴가 환경 제공
점검·홍보·행정지도 등 3단계 대응책 마련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20. 07.06. 10:14:3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여름철 관광 성수기를 맞아 제주지역 코로나19 방역 체계에 비상이 걸렸다.

 제주도는 관광객 해외 수요가 제주로 집중될 것에 대비해 도내 전역에 방역을 강화하고 현장 점검에 나서는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6일 밝혔다.

 관광 최성수기인 여름 휴가를 앞두고 코로나19 확산 방지는 물론 제주도 입도 단계에서부터 출도까지 안전한 휴가 환경을 제공하겠다는 계획이다.

 우선 도는 각 방역 접점에서의 시설 방역을 강화하고, QR코드 전자출입명부를 도입하고 안전하고 청정한 제주로 여행을 오려는 관광객들에게 안전수칙 이행을 전제로 관광을 즐길 수 있도록 홍보를 강화한다.

 이와 함께 지난 5월 27일 대중교통 마스크 착용 의무화 개선명령 시행 이후 버스, 택시의 마스크 의무 착용사항을 공항 내 안내방송, TV 자막방송, 영화관 영상홍보, 현수막, BIS버스정보 시스템, 재난문자 등으로 지속적으로 안내하고 렌터카 대여 전후로 세차와 방역을 추진한다.

 이에 앞서 도는 지난 2일 제주도청 본관 4층 탐라홀에서 제5차 제주형 생활방역 위원회를 개최하고, 41개 유형 분야별로 생활 속 거리두기 추진 상황과 여름철 성수기 방역 대응책을 논의했다.

 최승현 행정부지사 주재로 열린 이날 회의에서는 유흥주점, 실내집단운동, 뷔페식당 등의 고위험시설과 해수욕장, 관광지, 종교단체, 건설현장 등 불특정 다수가 몰리는 환경에 대한 단계별 대응책이 집중적으로 논의됐다.

 제주도는 1단계로 시설관리주체 대표와의 면담 또는 비대면 간담회를 통해 각 분야별 방역지침을 포함한 공문을 발송하고 방역수칙에 대한 안내를 요청하고 있다.

 이를 통해 도내 전 지역 시설과 단체, 집단 등에 대해 자율적인 방역 체계를 유도하고 긴장의 고삐를 늦추지 않도록 독려한다는 계획이다.

 2단계로 유형별 도·행정시 합동점검반을 구성하고, 자체 세부계획을 수립한 뒤 각 분야별 방역수칙 이행 실태를 점검한다.

 방역수칙 미 이행 사업장에 대해서는 준수명령 조치 등 행정 지도를 이전보다 강화하고 불시 점검도 보다 강화해 실시한다.

 3단계로 행정지도 사항에 대해서도 미 이행 시에는 고발 등 행정조치를 진행할 방침이다.

 더불어 수도권 등 타 지역 산발적 집단 감염과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환자 비율이 증가되는 상황을 고려해 방문판매업소 운영 제한, 극장 등 실내 문화시설에 대한 방역강화 및 불시 점검, 공공기관 직원 마스크 착용 의무화, 집중 점검기간(7월1일~8월31일) 운영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문닫은 도내 실내 체육시설 개방 감감 무소식 차기 서귀포의료원장 공모에 5명 지원
"'지역화폐' 발행 행정편의주의 안돼" '제주형 뉴딜'정책 "기존 정책 짜깁기 우려"
제주도, 의료계 집단휴진 대비 '의료 공백' 최… 제주 농업용수 광역화사업 본격 추진
한라산 국립공원 지정 50주년 기념주화 발행 '역대급 장마' 제주 농작물 피해 잇따라 '주의'
2022년까지 3700억 현금을 잡아라 제주인구 20년 후에도 '80만시대' 어려울 듯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