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서귀포시
서귀포해경 민간 해상구조대 운영 돌입
지역 레저업체 위촉해 합동 구조 활동
김도영 기자 doyoung@ihalla.com
입력 : 2020. 07.06. 17:46:2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서귀포해양경찰서는 하계 휴가철을 맞아 물놀이·수상레저 사고 등 연안 해양사고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을 위해 '민간수상레저 해상구조대'를 오는 9월 30일까지 운영한다고 6일 밝혔다.

 '민간수상레저 해상구조대'는 지역 지리와 해안지형의 특성을 잘 파악하고 있는 지역 레저업체를 중심으로 지난해부터 운영 중이며, 지난해 6월 중문색달해변에서 수상레저 표류객 2명을 구조하고 7월에는 공천포부두 앞 해상 익수자 1명을 구조하는 등 활발한 구조활동을 펼쳐왔다.

 서귀포해경은 올해 해수욕장 등 피서객이 몰리는 연안해역(서귀포·성산·우도·화순)에 위치한 수상레저업자 15명을 해상구조대원으로 위촉했으며, 민간 수상레저 해상구조대는 연안사고 발생 시 서귀포해경과 협력해 초동대응, 인명구조 등에 참여하게 된다.

 서귀포해경서 관계자는 "지역 지리와 해안지형의 특성을 잘 파악하고 있는 민간수상레저 해상구조대 운영으로 연안 해양사고 발생 시 신속한 인명구조가 가능할 것"이라며 "민간수상레저 해상구조대와 긴밀한 협조체계를 유지해 안전한 바다를 만드는 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서귀포시 주요기사
2020 제주청소년 문화예술 진로캠프 '서귀포시민의책읽기 독후감쓰기대회' 개최
제주혁신도시 복합혁신센터 건축공사 본격화 2020 인구주택총조사 조사요원 모집
노후 해녀탈의장 해안 경관시설로 변신 서귀포시, 마필사육기반 확충사업 공모
서귀포 '신효동 하귤나무' 제주 향토유산 등록 '지구의 이웃' 목성·토성 관측 프로그램
카페·음식점 코로나19 방역실태 점검 "솔동산 버스킹 즐기며 코로나19 피로 잊자"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