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끝내기 밀어내기 볼넷' LG 송은범, 결국 2군행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7.06. 21:00:0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부진한 베테랑 구원 투수 송은범(36)을 2군으로 내렸다.

LG는 6일 1군 엔트리를 정리하며 송은범을 명단에서 뺐다.

송은범은 올 시즌 19경기에 등판해 1승 2패 2세이브 2홀드 평균자책점 7.50을 기록했다.

6월 평균자책점 9.53으로 부진했던 송은범은 7월 들어서도 좀처럼 구위를 회복하지 못하고 있다.

가장 최근 등판이었던 지난 4일 대구 삼성 라이온즈전에서는 연장 12회 말 2사 만루에 구원 등판해 끝내기 밀어내기 볼넷을 허용하며 기대를 저버렸다.

KIA 타이거즈의 내야수 김선빈도 이날 2군으로 내려갔다.

김선빈은 전날 NC 다이노스와의 방문 경기에서 햄스트링을 다쳐 최대 3주간 팀을 이탈한다.

키움 히어로즈 투수 신재영과 두산 베어스 투수 김민규도 1군 엔트리에서 제외됐다.

열흘에 한 번꼴로 선발 등판 하는 LG 정찬헌은 전날 선발 등판을 마치고 예정대로 1군 엔트리에서 이름이 빠졌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기록적 장마' 25일부터 프로야구 더블헤더 조… 제주도체육회 내부 역량 강화 나선다
프로야구 '뒷문 부족' NC 상승세 주춤 류현진 12일 임시 홈구장 첫승 일궈내나
'연장 PK 골' 맨유 유로파리그 4강 진출 제주Utd 안방서 승리… 선두와 승점 1점차
2년차 모리카와, PGA 챔피언십 우승.. 강성훈 79… '2타점 적시타' 추신수 팀 3연승 견인
대니엘 강, 4타차 뒤집고 2주 연속 우승 KBO 올스타 '베스트 12' 후보 확정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