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올해 상반기 제주 119신고 3분에 한 번 꼴
제주도소방안전본부 올 상반기 소방활동 실적 분석
하루평균 480회.. 화재 인명피해 작년보다 21% 증가
강다혜 기자 dhkang@ihalla.com
입력 : 2020. 07.12. 14:07:1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사진=제주도소방안전본부 제공

올 상반기 제주지역에서는 3분에 한 번꼴로 119 신고가 접수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가 지난해보다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제주도소방안전본부는 상반기 중 화재·구조·구급 등 119신고가 접수돼 처리한 건수가 총 8만7331건이라고 12일 밝혔다. 하루 평균 480회, 3분에 한 번 꼴이다.

분야별로는 화재 1716건, 구조 6910건, 구급 2만3593건, 의료상담 등 안내 5만5112건이었다.

화재사고의 경우 1716건이 신고돼 지난해 상반기 1191건보다 약 44%(525건) 늘었다. 신고 접수된 1716건 중 오인신고 등을 제외하고 실제 화재가 발생해 소방이 진압에 나선 화재사고는 261건이다. 화재 발생 장소는 비주거시설 101건, 주거시설 52건, 차량 32건, 임야 15건 등으로 집계됐다.

화재 인명피해는 사망 9명·부상8명으로 총 17명이며, 지난해 동기 대비 21.4%(3명)이 증가했다. 지난해 상반기 인명피해는 사망 3명·부상11명으로 총 14명이었다. 장소별로는 주거시설 화재로 9명이 사망하고 6명이 부상을 입었으며 비주거 시설과 임야에서 각각 1명씩 부상을 입었다. 주거시설 화재 인명피해는 지난해 4명에서 올해 15명으로 4배 가까이 늘어났다. 대부분 단독주택, 공동주택의 저층에서 발생했으며 주원인은 부주의에 인한 화재로 꼽혔다.

교통·수난·산악 등 재난현장 구조활동은 6910회 출동해 지난해 동기 5610건 대비 약 23%(1300건) 증가했으며 총 742명을 구조했다. 사고 유형별로는 교통사고 125명, 승강기 사고 107명, 고립사고 56명, 수난사고 55명 순이다.

구급활동은 총 2만3593회 출동해 1만5892명의 응급환자를 이송했다. 지난해 동기 이송 인원 1만8392명 대비 13.6%(2500명) 감소했다. 유형별로는 질병이 1만9명으로 가장 많았고, 교통사고가 1847명으로 뒤를 이었다.

정병도 제주도소방안전본부장은 "앞으로도 도민들에게 수준높은 소방안전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서 전봇대 전선 상습 절도 50대 실형 노점상 자리 갈등에 상해 입힌 50대 실형
제주시 위기 처한 1인 가구 700명 복지서비스 지… 분말·환 형태 식품제조업체 전수점검
47년 만에 가장 무더운 밤 전력수요도 급증 폭우에도 배달노동자는 "오늘도 달립니다"
제주소방서 공무원직장협의회 공식 출범 '첫발 제주 범죄발생률 12년 연속 1위 수모
제주 모 신용협동조합의 '이상한' 직원 채용 제주소방, 홈페이지 '태풍정보' 코너 운영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