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극장골 허용' 맨유 3위 점프 기회 날렸다
맨유, 사우샘프턴에 후반 추가시간 동점골 허용…5위 '제자리걸음'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7.14. 09:06:1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후반 추가시간 동점골을 내주고 허망한 표정을 짓는 맨유 선수들. 연합뉴스

후반 추가시간 통한의 동점골을 내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사우샘프턴과 아쉬운 무승부를 거두고 5연승에 실패하면서 3위로 점프할 기회를 날렸다.

 맨유는 14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퍼드에서 치러진 사우샘프턴과 2019-2020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홈 경기에서 2-1로 앞서던 후반 추가시간 쓰라린 동점 골을 허용하며 2-2로 비겼다.

 사우샘프턴과 승점 1씩 나눠 가진 맨유는 승점 59를 기록, 전날 본머스에 1-4로완패한 레스터시티와 동률을 이뤘지만 골 득실에서 밀려 5위 자리를 지켰다.

 만약 맨유가 후반 추가 시간 실점이 없었다면 첼시(승점 60)를 따돌리고 3위까지 뛰어오를 수 있었던 터라 아쉬움은 더 크다.

 재정적 페어플레이(FFP) 위반으로 유럽축구연맹(UEFA)으로부터 두 시즌(2020-2021시즌·2021-2022시즌) 클럽대항전 출전 금지 징계를 받았던 맨체스터 시티(맨시티)가 전날 스포츠중재재판소(CAS) 항소에서 UEFA 클럽대항전 출전 자격을 회복하면서프리미어리그의 다음 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 출전권은 정규리그 1~4위로 확정됐다.

 UEFA 유로파리그 출전권은 5위, 유로파리그 2차 예선 출전권은 6위에 주어진다.

 우승을 확정한 리버풀에 이어 맨시티가 2위로 UEFA 챔피언스리그 출전권을 품에안은 가운데 남은 2장을 놓고 3위 첼시(승점 60)부터 7위 셰필드 유나이티드(승점 54)까지 치열한 막판 승점 싸움을 펼치고 있다.

 리그 종료까지 3경기를 남기 상황에서 맨유는 후반 막판 동점골 허용으로 5위에서 단숨에 3위까지 오를 기회를 스스로 걷어찬 꼴이 됐다. 

 최근 4연승으로 기세가 오른 맨유는 전반 12분 만에 선제골을 내주며 허둥댔지만 전반 20분 앙토니 마르시알의 도움을 받은 마커스 래시퍼드의 동점골로 승부의 균형을 맞췄다.

 동점골을 도운 마르시알은 전반 23분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상대 수비수의 견제를 뚫고 기막힌 오른발슛으로 역전골을 터트리며 경기를 뒤집었다.

 전반을 2-1로 마친 맨유는 사우샘프턴의 반격을 막아내며 승리를 마무리하는 듯했지만, 후반 추가시간 사우샘프턴의 마이클 오바페미에게 극장골을 허용하며 2-2로 무승부에 그쳤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제주Utd의 성공을 부르는 'W세리머니' 팔색조 투구로 어색함 이겨낸 류현진 '쾌투'
'첫 퀄리티스타트' 류현진 2승 실패 반환점 돈 K리그2 역대급 '승격 전쟁'
'기록적 장마' 25일부터 프로야구 더블헤더 조… 제주도체육회 내부 역량 강화 나선다
프로야구 '뒷문 부족' NC 상승세 주춤 류현진 12일 임시 홈구장 첫승 일궈내나
'연장 PK 골' 맨유 유로파리그 4강 진출 제주Utd 안방서 승리… 선두와 승점 1점차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