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코로나19 13명 확진' 세인트루이스 또 경기 취소
밀워키 4연전 이어 5일부터 예정 디트로이트전도 취소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8.04. 09:20:5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세인트루이스 김광현.

세인트루이스 김광현.

김광현(32)이 뛰는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대폭 늘어났다.

 AP통신은 4일(이하 한국시간) 세인트루이스 구단에서 선수 7명, 직원 6명 등 코로나19 양성 반응자가 총 13명으로 늘어났다고 전했다.

 세인트루이스는 지난 1일 밀워키 원정에서 선수 2명이 코로나19 검사에서 처음 양성 반응을 보여 밀워키 브루어스와 3연전이 취소됐다.

 이후 밀워키 숙소에 격리된 세인트루이스 선수단은 매일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다.

 세인트루이스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대폭 늘어남에 따라 5∼7일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와 더블헤더를 포함한 방문 4연전도 모두 취소됐다.

 현재로선 세인트루이스가 8일부터 홈구장에서 예정된 시카고 컵스와 경기는 진행한다는 방침이지만 개최 여부는 불투명하다.

 세인트루이스는 지난달 24일 메이저리그가 단축 시즌을 개막한 뒤 코로나19 확진자가 집단 발병한 두 번째 구단이다.

 앞서 마이애미 말린스는 팀 내에 20여명의 확진자가 나와 지난달 27일 이후 경기를 하지 못하고 있다.

 또 홈구장에서 마이애미와 경기를 치른 필라델피아 필리스는 라커룸에서의 감염우려로 인해 이후 뉴욕 양키스, 토론토 블루제이스와의 홈 7연전을 취소하는 등 메이저리그는 시즌 운영에 차질을 빚고 있다.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우즈, US오픈 이틀간 10오버파 컷 탈락 이변 'KK'김광현 20일 피츠버그전 시즌 3승 도전
'2경기 골 침묵' 손흥민 20일 마수걸이 골 사냥 '제주의 아들' 임성재 US오픈 첫날 출발 무난
제주Utd, 10월 홈 경기 개최 장소 변경 2020 대한민국 스포츠영웅 지지도 조사
MLB 다저스 가장 먼저 포스트시즌 진출 확정 카잔 황인범, 컵대회서 '1골 2도움' 펄펄
키움 박병호 사실상 정규시즌 아웃 '대전 결승골' 제주 안현범 K리그2 19R MVP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