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오피니언
[열린마당] 공직자가 지켜야할 덕목인 청렴
강민성 기자 kms6510@ihalla.com
입력 : 2020. 08.05.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청렴이란 '성품과 행실이 높고 맑으며 탐욕이 없음'을 뜻한다. 그런데 공직자가 지켜야할 의무중 하나인 '청렴의 의무'를 위반하는 사건이 아직도 방송을 통해 계속 보도가 되고 있다. 이런 부패행위가 척결되지 못하고 있는 현실이 마음 아프다.

본인이 생각하는 본질적 덕목의 청렴이라 함은 공직자의 위치에 서 자신이 담당하는 일에 대해 열과 성을 다하고, 공평무사하게 일을 처리하며, 그 일을 함에 있어서 자신의 양심에 가책을 느끼지 않음을 청렴이라고 말하고 싶다.

결국 청렴이란 자기 자신만의 기준점을 정해두고, 그 기준과 법에서 벗어나지 않는 내에서 자신의 행위에 대해 부끄러움을 느끼지 않는 것이 가장 가까운 의미의 청렴이 아닐까 생각한다. 큰 돈을 벌기 위해 선택한 공직이 아니니 결국 국민의 지지와 신뢰를 받는다는 것은 공무원의 가장 큰 보람이자 존재의 이유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공직자의 청렴이란 것이 공직자만의 노력으로 원하는 성과를 낼 수 있는 것은 아니다. 자신의 이익을 위해 공직자를 이용하려는 사회적인 청렴도 또한 중요한 변수가 되고 있기 때문이다. 불법적인 행위는 당연히 금지돼야 하지만 우리나라 전통에 '촌지'라거나 '인사 정도'라는 단어로 표현되는'정'이 청렴문화와는 상충될 수 있다.

공무원이 청렴하고자 하는 것은 청렴하기 위해 청렴하고자 하는 것이 아니라 모든 부조리에 맞서 자유롭고 소신껏 일할 수 있는 문화를 창출하고자 함이다. 그래서 오늘도 우리는 청렴이라는 두 글자를 마음속에 강건하게 새겨야 하는 것이다. <강경표 제주시 일도2동주민센터>

오피니언 주요기사
[현장시선] 국민건강보험재정에 정부지원 증액… [열린마당] 도민이 주인공이 돼야 한다
[이수재의 목요담론] 지질 다양성과 식물의 종… [열린마당] ‘사회적 거리두기’로 되돌아보는…
[이영웅의 한라시론] 재연되는 환경영향평가 … [열린마당] 올 추석에는 ‘메밀청묵’을 즐겨…
[주간 재테크 핫 이슈] 가을에 투자하기 좋은 … [김연의 하루를 시작하며] 샤먼에 기대
[열린마당] 주민자치위원을 아시나요 [건강&생활] 코로나 블루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