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집단감염' 고양시 어린이집 8명 제주여행중 '자가격리'
반석교회 2차감염 원장 등 4명 확진판정.. 방역당국 전수조사 진행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20. 08.08. 17:08:3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코로나19 집단 감염이 발생한 경기도 고양시 풍동 반석교회 2차 확진 전수조사 대상자들이 제주에 체류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방역당국에 따르면 경기도 고양시 풍동 반석교회 확진자가 근무한 어린이집에서 원생 2명과 보육교사, 원장 등 4명이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았다.

앞서 방역 당국은 반석교회 확진자 중 이 어린이집에 근무하는 20대 보육교사(고양시 101번)가 포함됨에 따라 전수조사를 진행했다.

또 이날 확진 판정을 받은 이들의 가족에 대한 추가 검사도 실시될 예정이다.

전수조사 대상자 중 8명(부모 4명, 원아 4명)은 제주도 여행중이어서 제주도가 이들에 대한 검사를 실시한 뒤 격리시설에 입소시킬 예정이다.

한편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8일 낮 12시 기준으로 경기 고양시 일산동구 풍동에 소재한 '반석교회' 관련 확진자가 8명 늘어 누적 16명이라고 밝혔다.

첫 환자(지표환자)를 포함한 교인이 10명, 가족 및 지인이 2명, 직장 관련이 4명이다.

특히 이 교회 확진자를 통해 '시립숲속아이어린이집'까지 추가 전파가 이뤄진 상황이다. 현재 어린이집 원장과 보육교사, 원아 2명 등 4명이 확진됐다.

권준욱 방대본 부본부장은 "교회 예배 후에 교인들끼리 식사가 이루어진 것으로 파악됐다"면서 "교인 중 어린이집 종사자를 통해 전파된 것으로 확인했는데 어린이집 내에서 마스크 착용이 미흡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오늘부터 제주 방문객 체류기간 마스크 의무착… 농기계 안전사고 65세 이상 고령자 비율 70.4%
제주 초중고 추석연휴 1주일 1/3만 등교수업 제주공항 '스마트 모빌리티 존' 정식 오픈
한국디지털뉴스협회, 회장사에 한겨레신문 선… 제주공항 소음피해 주민에 공항이용료 지원조…
"30만명 온다" 제주 민간단체 마스크 착용 캠페… 제주도의회 '예산 심의·의결권' 침해 감사위 '…
제주 종달온천지구 지정 26년만에 해제 고시 변화무쌍 제주바다 스쿠버다이빙 '방심은 금물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